•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기업은행, 창립 60주년 기념 글로벌 학술 컨퍼런스 개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국내외 전문가와 중소기업금융 미래 논의
윤종원 “중소기업 경쟁력 지원 강화할 것”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기업은행 제공

기업은행이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한국경제학회와 글로벌 중소기업금융 학술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엔 국내외 중소기업금융과 디지털 분야 전문가가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했으며 기조연설, 패널토론, 우수 연구논문 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기조연설을 맡은 세계은행 아이한 코세 국장은 “2021년 한국은 디지털 기술로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국가가 됐다”며 “미래의 한국은 과거의 성장 경험과 혁신 기술로 구축된 포용적 금융시스템을 통해 신흥국을 지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라미아 카말-챠오위 OECD 국장은 “중소기업의 회복탄력성을 근본적으로 향상시키기 위한 혁신적 협력 기구가 필요하다”며 기업은행과 국제기구와의 지속적 협력을 주문했다.

아울러 매튜 갬저 SME 파이낸스 포럼(Finance Forum) 대표는 “신흥국의 디지털 혁신은 놀라운 수준”이라며 “새로운 플레이어의 등장으로 중소기업금융에 혁신이 집중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진 패널토론에선 정진욱 한국경제학회장과 아이한 코세 국장, 오동윤 중소벤처기업연구원장, 황태영 삼정KPMG 파트너 등 국내외 전문가가 중소기업금융의 미래와 디지털 전환의 방향성 등을 논의했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환영사에서 “팬데믹, 디지털, ESG 등 대변혁 시대에 중소기업 혁신 방향성과 중소기업금융의 미래 로드맵을 논의하는 뜻깊은 자리”라며 “연구지원 사업의 결과물과 전문가의 고견을 토대로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기업은행의 지원에 반영할 계획”이라고 약속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