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금융위·금감원, 中·日 금융당국과 협력 방안 모색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금융위원회 제공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중국·일본 금융당국과 온라인으로 만나 나라별 금융정책 현안을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16일 금융위에 따르면 이날 화상회의로 진행된 ‘제10차 한·중·일 금융당국 고위급 회의’엔 우리나라의 금융위·금감원과 함께 중국 은행보험업감독관리위원회(CBIRC), 일본 금융청(JFSA) 등이 참석했다.

참가자들은 한·중·일 3국의 코로나19 대응 금융정책과 금융위기 방지 등 주요 현안을 논의했다. 중국 은보감회는 금융위기 예방과 구조조정 성과를, 일본 JFSA는 2021~2022년 주요과제를 발표했으며, 금융위·금감원은 우리나라의 코로나19 대응 정책과 향후 방안을 소개했다.

또 이들은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이 여전한 가운데 역내 금융 불안에 대응하려면 3국간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한·중·일 금융당국 고위급 회의는 2008년 처음으로 개최됐다. 이후 3국이 번갈아가며 정례적으로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 금융당국 고위급이 한자리에 모여 주요 금융현안을 논의함으로써 3국간 금융협력을 강화하고 정책공조를 공고히 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금융위 관계자는 “2022년 고위급회의는 한국 금융위·금감원 주관으로 열린다”면서 “구체적 시기와 장소는 기관 간 협의를 거쳐 결정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