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重, 4609억 규모 ‘LNG운반선’ 2척 수주···올해 목표 78%↑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삼성중공업이 하반기 수주 릴레이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23일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4609억원 규모의 LNG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오는 2024년 9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총 54척, 71억달러를 수주하며 목표 91억 달러의 78%를 달성 중이다.

특히 LNG운반선, LNG 이중연료 추진 컨테이너선 등 LNG 관련 친환경 선박이 전체 수주물량의 절반 가까이(43%, 54척 中 23척) 차지하고 있어, LNG 기술 경쟁력을 입증하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LNG 차별화 기술을 바탕으로 우월적 시장 지위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며 “올해 내정된 프로젝트를 감안할 때 목표 달성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지난 17일 이사회를 열고 1조2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공시한 예정 발행가는 15% 할인율을 적용한 4950원으로 결정됐다. 최종 발행가는 1·2차 발행가액 산정 절차를 거쳐 10월 25일 확정될 예정이다.

신규 발행 주식의 20%(5000만주)는 우리사주조합에 우선 배정하고 10월 28일 청약을 실시한다.

신주배정 기준일은 다음달 17일이다. 구주주에게는 보유 주식 1주당 0.33주의 신주를 배정했다. 신주 청약은 오는 10월 28~29일 실시하며 20% 범위 내에서 초과 청약도 가능하다.

실권주 발생 때 진행되는 일반공모 청약은 11월 2~3일에 이뤄진다. 신주 상장 예정일은 11월 19일이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