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오웬 마호니 넥슨 CEO “혁신은 어렵고 두렵지만 성장에 필수적”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2021 넥슨개발자콘퍼런스
오웬 마호니, 환영사서 ‘혁신’ 강조

이미지 확대thumbanil

오웬 마호니 넥슨 CEO가 9일 열린 넥슨개발자콘퍼런스 2021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넥슨

“혁신은 어렵고, 두렵고, 값비싸고 복잡할 수 있다. 그러나 성장에 필수적이다”

넥슨이 주최하는 국내 게임업계 최대 지식공유 콘퍼런스 ‘2021년 넥슨개발자콘퍼런스( 이하 NDC)’가 9일 온라인 개막했다. 이날 환영사를 맡은 오웬 마호니 넥슨 최고경영자는 혁신의 어려움과 필요성에 대해 설명하며 이같이 말했다.

오웬 마호니 CEO는 “글로벌 게임산업은 매우 큰 규모이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분야인 만큼 많은 관심뿐 아니라 부러움도 집중되고 있다”며 “그러나 게임 개발의 핵심은 창의적인 노력에 있다. 혁신에 대해 깊게 고민할 수밖에 없다”고 화두를 띄웠다.

그는 “지난 수년 동안 제가 알게 된 가장 중요한 것은, 모든 이들이 자신이 혁신을 사랑하고 창의적인 사람들을 지지한다고 말한다는 것”이라며 “그렇지만 실제로 혁신을 수행하려고 할 때면 창의적인 사람들은 매번 저항의 벽에 부딪히곤 한다”고 말했다.

또 그는 “새로운 것을 창조하는 것은 그 자체로도 어려운 일이지만, 창의적인 사람들은 대부분 그들이 성공하는 것을 원치 않는 수많은 사람들과 마주치곤 한다”며 “새롭고 흥미로은 일을 하는 데에는 많은 장애물이 있기 마련이고 혁신은 기술적 접근 방식이나 주변 조직의 정책과 절차에 변화를 요구하게 되며 심지어 고객들에게조차 다른 방식으로 생각을 하도록 요구하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오웬 마호니 CEO는 혁신이 성공이 보장되지 않는 상태에서 변화를 요구하기 때문에 매우 두려운 일이라고 말한다. 그는 “모든 사람들이 혁신을 사랑한다고 말하지만, 사실 그들이 원하는 것은 혁신의 열매”라며 “새로운 목적지에 다다르는데 필요한 모든 장애물을 헤쳐나가야 하는 힘겨운 여정을 기꺼이 감내하는 것은 혁신자들”이라고 설명했다.

혁신을 위해 투자의 중요성도 언급했다.

그는 “금전적인 투자도 필요하고 더 중요하게는 창의적인 팀원들의 시간과 노력도 필요하다”며 “훌륭한 혁신자들은 대개 의심에 가득 찬 경영진들을 상대로 모든 일이 잘 될 것이며 자신들의 실험적인 아이디어들이 충분한 가치를 가지고 있음을 설득하는 데 시간을 소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혁신은 어렵고, 두렵고, 값비싸고 복잡할 수 있다. 그러나 이것은 성장에 필수적인 것이다. 훌륭한 개발팀들은 이것을 이해하고 있고 이렇게 두려운 장애물에도 불구하고 혁신의 길을 찾아낸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그는 넥슨의 사례를 들어 혁신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그는 “강대현 부사장이 넥슨에서 만들어낸 눈부신 혁신들이 모두 매우 괴짜 같은 발상에서 시작됐다는 점을 우리 모두에게 상기시켜줬다”며 “우리가 위험과 비아냥과 실패의 두려움을 이겨내지 못한다면, 우리는 결코 획기적인 일을 해낼 수 있는 우리의 잠재력을 활짝 피우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14회째를 맞는 NDC는 매년 100개 이상의 강연과 누적 2만여명의 참관객을 유치해왔다. 글로벌 유명 게임사의 개발자와 IT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각 분야에 대한 경험과 노하우, 업계의 동반 성장을 도모하는 자리다.

NDC 2021은 9일부터 11일까지 진행되며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최초로 온라인으로 개채됐다. 총 세션 수는 56개로 넥슨 컴퍼니 발표자 32명, 외부 발표자 24명으로 구성됐다. 세션은 ▲기조강연 ▲게임기획 ▲프로그래밍 ▲비주얼아트&사운드 ▲프로덕션&운영 ▲사업마케팅&경영관리 ▲데이터 분석 ▲커리어 등으로 구성됐다.

김수민 기자 k8silver@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