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생명, 루닛과 디지털 헬스케어사업 추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18일 서울 중구 신한생명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최승환 신한생명 본부장(왼쪽)과 서범석 루닛 대표이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생명

신한생명이 의료 인공지능(AI) 전문기업 루닛(Lunit)과 손잡고 디지털 헬스케어사업을 추진한다.

신한생명은 18일 서울 중구 신한생명 본사에서 최승환 신한생명 본부장과 서범석 루닛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013년 설립된 루닛은 폐암, 유방암 등의 AI 진단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측은 AI 진단 솔루션을 기반으로 디지털 헬스케어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양측은 첫 단계로 신한생명 임직원을 대상으로 AI 진단 솔루션을 도입하기로 했다. 신한생명 임직원 건강검진 시 의료진의 진단과 함께 루닛의 AI 진단을 받는 방식이다.

올해는 유방암 검진자를 대상으로 이상 부위 표시, 유방암 존재 가능성, 유방 치밀도, 결과 해석 방법 등에 대한 보고서를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유망 의료 AI 전문기업인 루닛과의 협업으로 디지털 헬스케어사업을 더욱 강화하게 됐다”며 “앞으로 AI 기반의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관련태그

#신한생명

#루닛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