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해상 ‘심혈케어보험’, 6개월 배타적 사용권 획득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현대해상의 ‘건강한 심혈케어보험’이 손해보험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로부터 3~6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사진=현대해상

현대해상이 지난달 출시한 ‘건강한 심혈케어보험’이 최장 6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현대해상은 건강한 심혈케어보험의 5대 혈관질환 보장 특약, 심혈관질환 진단 특약이 손해보험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로부터 각각 6개월, 3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14일 밝혔다.

배타적 사용권은 독창적이고 진보적인 보험상품에 부여하는 독점 판매 권한으로, 사용권 부여기간 다른 보험사는 유사 상품을 판매할 수 없다.

건강한 심혈케어보험은 허혈심장질환과 뇌혈관질환 등 심뇌혈관질환의 예방부터 치료, 재활까지 단계별로 맞춤형 보장 혜택을 제공하는 상품이다.

특히 죽상경화증, 폐색전증 등을 포함한 5대 혈관질환 보장 특약은 심장과 뇌에 집중했던 기존 혈관 관련 보장 범위를 확대해 몸속 구석구석에 퍼져 있는 혈관까지 보장한다는 점에서 독창성을 인정받았다.

심혈관질환 진단 특약 역시 보장 범위를 기존의 급성심근경색, 허혈성심장질환에서 부정맥, 심부전, 심정지까지 확대해 진보성과 편의성을 높이 평가받았다.

윤경원 현대해상 장기상품1파트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소비자의 편익을 높이고 사회·경제적 비용은 줄일 수 있는 차별화된 상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관련태그

#현대해상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