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박남춘 인천시장, 인천의료원 방문...“코로나19 대비 격리병상 확보 주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박남춘 인천시장이 26일 감염병 전담진료전문병원인 인천의료원을 방문, 코로나19 확산대비를 위한 입원환자 소산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26일 감염병 전담진료전문병원인 인천의료원을 방문, 코로나19 확산대비를 위한 입원환자 소산 현장을 점검했다.

인천시는 최근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급격히 증가함에 따라 감염병 전담진료전문병원으로 지정된 인천의료원의 격리병상 확보를 위해 소산을 진행하고 있다.

인천의료원의 확보병상은 295병상으로 지난 24일부터 입원환자에 대한 소산이 진행되고 있으며 26일 현재 258병상을 확보했다. 오는 28일까지 100% 소산을 완료해 지역사회 확산대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인천의료원은 오는 3월 20일까지 50대의 이동형 음압장비를 도입, 총 30병상의 음압병실을 추가 확보할 예정이며 지역사회 질병확산 여부에 따라 58대의 음압장비를 추가로 구입, 최대 102병상의 음압격리병상을 확보할 계획이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철저히 준비해 줄 것을 당부한다”며 “지역사회 감염확산방지를 위해 현장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과 직원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조승연 인천의료원장은 “의료원은 인천시와 함께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지역사회 책임의료를 맡고 있는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국 주성남 기자 jsn0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