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남구 한국금융지주 부회장 장남, 평사원 첫 출근···3세 경영 시동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장남 김동윤씨, 한국투자증권 강북센터지점 사원으로 출근

thumbanil

김남구 한국금융지주 부회장

김남구 한국금융지주 부회장의 장남 김동윤씨가 한국투자증권 평사원으로 입사하며 3세 승계를 위한 첫 걸음을 뗐다.

21일 한국투자증권에 따르면 김 씨는 이날 서울 종로구 소재 강북센터지점에 평사원으로 배치돼 근무를 시작했다.

영국 워릭대(University of Warwick) 출신인 김 씨는 지난 4월 해외대학 출신 신입사원 공채를 통해 한투증권에 입사한 후 4개월 간의 연수를 거쳐 이날 정식 배치됐다.

김 씨는 김 부회장 슬하의 1남 1녀 중 장남으로 아직까지 한국투자증권 모기업인 한국금융지주 지분을 보유하고 있지 않다.

다만 한국금융지주 핵심 계열사인 한국투자증권에서 평사원으로 시작한다는 점에서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과 김 부회장에 이은 3세 경영에 나설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김 씨의 부친인 김 부회장 역시 지난 1991년 일본 게이오대에서 석사과정을 마치고 한신증권(옛 동원증권) 명동 지점에 대리로 입사해 현장 경험을 체득한 바 있다.

허지은 기자 hur@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