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격호 총괄회장, 입원 사흘 만에 퇴원

정신감정 위해 16일 입원
거부의사 강력해 결국 퇴원
재판부와 상의해 대안 마련

thumbanil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이 정신감정을 위해 입원한지 사흘 만에 퇴원했다.

SDJ코퍼레이션에 따르면 신 총괄회장은 지난 16일 오후 동생인 정숙씨가 요청한 성년후견인 지정 심리와 관련해 정신감정을 받기 위해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하지만 신 총괄회장은 19일 오후 더 이상의 입원을 거부하고 퇴원했다. SDJ코퍼레이션은 신 총괄회장이 2주간 입원하며 감정을 받아야 했지만 신 총괄회장이 강력한 거부의사를 밝혀 퇴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SDJ 코퍼레이션은 재판부와 협의를 통해 대안을 모색하겠다는 계획이다. 당사자의 자유 의사를 도외시 할 수 없는 만큼 추가 심문기일 지정 등을 통해 해결책을 마련하겠다는 것.

SDJ코퍼레이션 관계자는 “법원의 결정 사항을 충실히 이행하려고 했으나 신 총괄회장의 거부의사가 있어 퇴원하게 됐다. 재판부와 상의해 대안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황재용 기자 hsoul38@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