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치솟는 전셋값에 저렴한 임대주택 인기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서울시 임대주택 잔여공가 평균 4.63대 1

thumbanil

자료제공=부동산써브

SH공사가 임대주택 잔여공가 입주자를 모집한 결과 61개 단지가 모두 마감됐다.

30일 부동산써브에 따르면 지난 24~25일 SH공사가 서울시 공공임대 및 주거환경임대, 재개발 임대주택 잔여공가 61개 단지 1585가구를 모집한 결과, 평균 4.6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당산 SH VILL’은 4가구 모집에 412명이 신청해 103대 1의 최고경쟁률을 기록했다. ‘오금현대백조’가 2가구 모집에 119명이 신청해 60대 1, ‘수서1-1단지’가 4가구 모집에 165명이 신청해 41대 1로 뒤를 이었다.

서울시 임대주택 잔여공가 물량에 신청자가 몰린 이유는 상대적으로 저렴한 임대료와 장기간(10~20년) 거주할 수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당산 SH VILL’ 59.87㎡ 임대조건은 임대보증금 3329만원에 월임대료는 35만6700원이다. 신청자가 가장 많았던 ‘거여3’ 59.67㎡ 임대조건도 보증금 1835만원에 월임대료가 25만300원이다.

정태희 부동산써브 팀장은 “매매시장 침체, 전세물량 감소, 전셋값 상승, 전세의 월세 전환 등에 따라 저렴한 임대료로 장기 거주할 수 있는 임대주택 인기는 꾸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김지성 기자 kjs@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