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이노텍 1분기 영업益 158억...주력사업 전년동기比 하락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LG이노텍이 올해 1분기 영업이익 158억을 달성해 5분기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하지만 전년대비해 하락폭은 컸다.

LG이노텍은 24일 국제회계기준(IFRS) 기준으로 1분기 매출1조5509억원, 영업이익 158억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LG이노텍은 지난해 1분기부터 영업이익 흑자를 이어왔다.

전분기 대비 매출은 4.6%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150.5% 증가한 것이다. 하지만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5.7%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42.6%나 감소한 수치다.

사업부문별로는 전분기 대비해 매출은 감소했지만 전년 동기 대비해선 증가세를 보였다. LG이노텍에 따르면 광학솔루션사업의 경우 주 고객사 물동은 감소했으나, 해외 신규 거래선을 포함한 고객 포트폴리오 확대로 예상 대비 양호한 641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는 전분기 대비 6% 하락한 실적이나 전년동기 대비로는 67% 상승한 실적이다.

LED사업은 비수기에 따른 BLU(Back Light Unit) LED 수요 감소로 전분기 대비 7% 하락한 2568억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전년동기 대비로는 35% 상승한 수치다.

기판소재사업은 주 고객사 PCB(Printed Circuit Board) 수요가 감소하였으나 PKG 사업 조기 정상화 및 터치윈도우 수요 증가로 전분기 수준인 4,01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 사업ㄷ4H 전년동기 대비로는 29% 상승한 실적이다.

전장부품은 전방시장 침체로 파워모듈 매출은 하락했으나, 차량부품은 사업영역 확대에 힘입어 성장세를 유지하며 전분기 대비 5% 감소한 2,649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LG이노텍은 1분기 실적에 대해 “모바일 부품군의 매출이 호조를 보이고 신모델의 수율은 개선되었지만 LED BLU(Back Light Unit)를 비롯한 디스플레이 사업은 계절적 요인으로 전분기 대비 매출이 감소 했다”며 “하지만 전사적인 원가절감 활동 등에 힘입어 흑자기조를 유지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2분기 실적전망에 대해서는 “디스플레이 부품군의 매출 회복과 함께 실적 부진사업의 적자 규모를 점진적으로 축소해 가는 등 수익성 개선 중심의 내실경영을 중점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LG이노텍은 시장선도를 위한 역량 구축에 집중하고, 사업 전 부문에서 품질 혁신 및 원가 경쟁력 강화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민철 기자 tamados@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