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에이블리, 670억원 규모 프리 시리즈C 투자 유치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기업가치 9000억 ‘유니콘’ 목전
신한금융그룹 SI 펀드·기존 투자 기관 5곳 참여
누적 투자금 1730억 여성 패션 쇼핑 업계 최대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에이블리 제공

에이블리를 운영하는 에이블리코퍼레이션은 670억원 규모 프리 시리즈C(Pre-seriesC)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투자 라운드는 신한캐피탈에서 운용 중인 신한금융그룹 SI 펀드가 신규 투자자로 참여해 주도했으며 기존 투자 기관인 LB인베스트먼트, SV인베스트먼트, 캡스톤파트너스, 코오롱인베스트먼트, 인터베스트가 후속 투자로 참여했다.

프리 시리즈C 투자는 지난해 6월 620억원 규모 시리즈B 익스텐션 라운드 투자 유치 이후 6개월 만이다. 2018년 3월 공식 론칭 이후 현재까지 에이블리가 유치한 투자 금액은 총 1730억원으로 여성 패션 쇼핑 업계 최대 규모다.

투자는 당초 목표 투자 유치 금액을 초과 달성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넥스트 커머스(Next Commerce) 생태계를 만들어가는 에이블리의 비전과 개인화를 구현하는 독보적인 기술 경쟁력, 가파른 성장세를 인정받았다.

에이블리코퍼레이션은 에이블리 단일 앱으로 지난해 거래액 7000억원을 달성했다. 이는 전년 대비 84% 증가한 수치로 올해 거래액은 1조원을 넘어설 전망이다.

이번 투자를 통해 ▲AI 취향 추천 서비스 및 기술 고도화 ▲동대문 풀필먼트 서비스 강화 ▲글로벌 진출을 가속화하며 넥스트 커머스 생태계 구축에 힘쓸 계획이다. 재능을 가진 누구나 이커머스 창업을 쉽게 할 수 있도록 제작 중개 프로세스를 도입하는 ‘체인 플랫폼’으로 확장을 꾀하고 있다.

에이블리 관계자는 “기업가치는 9000억원으로 유니콘 기업(기업가치 1조원 이상의 스타트업)을 목전에 뒀다. 한국 스타트업 중 가장 빠른 속도로 유니콘 반열에 오를 전망”이라며 “에이블리의 개인화 추천 알고리즘을 고도화해 유저 취향에 맞는 상품을 연결하는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 대표주자로 자리매김하고 글로벌 시장으로 판로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천진영 기자 cj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