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친절한 랭킹씨]넷플릭스가 압도적 1위···점유율 2위 OTT는?

이미지 확대thumbanil
‘집콕’의 시대, 각종 드라마 정(역)주행과 영화감상에 적극적인 분들이 늘었습니다. 국내 OTT(Over The Top) 시장도 활황세. 방송통신위원회에 따르면 지난해 시장규모는 7,801억원으로, 2018년(5,136억원)보다 1.5배 이상 커졌습니다.

OTT 업체들 간 시장 점유 경쟁 또한 뜨거운데요. 거대 시장에서 초거대 시장으로 향하고 있는 OTT, 한국인들은 어떤 서비스의 손을 들어줬을까요?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용자수와 사용시간 점유율 모두 넷플렉스가 압도적 1위. OTT 플랫폼 붐을 일으킨, 트렌드도 선도 중인 기업다운 성적표라 할 수 있겠지요.

이어 국내 업체 간 다툼이 치열한 가운데, 웨이브가 사용자 및 사용시간 점유율 둘 다 2위 자리에 올랐습니다. 단, 지난 1월 불거진 ‘뽀로로 성인물 사건’ 이후로 점유율이 다소 빠진 모습.

웨이브의 ▲2월 사용자 점유율=14.8%(2020년 12월=15.2%) ▲2월 사용시간 점유율=17.3%(2020년 12월=20.3%)

이 사용자가 어디로 갔느냐, 바로 넷플릭스에 더해진 듯합니다. 추이를 보면 넷플릭스를 찾는 이들은 2달 전 대비 더 늘었지요.

넷플릭스의 ▲2월 사용자 점유율=46.5%(2020년 12월=41.8%) ▲2월 사용시간 점유율=57.3%(2020년 12월=51.2%)

넷플릭스의 오름세는 결제금액과 결제자수 통계에서도 잘 드러납니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올 2월 넷플릭스 결제금액은 725억원, 결제자수는 501만명으로 집계됐는데요. 둘 모두 역대 최고치를 갱신한 것으로 전년 동월 대비 결제액은 222%, 결제자수는 199% 성장했습니다.

어떤가요? 국내 OTT 서비스 순위, 잘 보셨나요? 이 중 여러분이 즐겨 찾는 최애 플랫폼은 무엇인가요?

+ ‘이곳에서만 볼 수 있다’는 추천 드라마&영화가 있다면, 해당 작품 및 플랫폼을 알려주세요.

글·구성 : 이성인 기자 silee@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관련태그

#OTT

#넷플릭스

#왓챠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