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민 기자
등록 :
2013-03-20 10:50

“저학력자는 고용률·근로소득도 하락한다”

고등학교를 졸업하지 못한 저학력자의 고용률 저하와 근로소득 둔화 양상이 뚜렷해 지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19일 한국노동연구원이 발표한 ‘저학력 청년층의 고용상태와 노동시장 성과’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1999년 IMF외환위기 당시 20~23세 고졸 미만의 상용직 비율이 70.3%로 조사됐다. 하지만 이들 연령층대가 32~35세가 된 2011년에는 상용직 비율이 24.4%로 절반 이상 낮게 나타났다.

뿐만 아니라 같은 기간 고졸 미만의 임시·일용직 비율은 39.6%증가했고 미취업자의 비중은 29.4%늘었고 전문대 졸업 이상 상용직 비중은 1999년 69.8%에서 2011년 761.1%증가했다. 고학력층의 상용직 비중이 평균 70%대를 유지한 것과 비교하면 매우 대조적인 양상이다.

고졸 미만 청년층의 월평균 소득은 1991년 36만4000원에서 2011년 164만1000원으로 크게 올랐다. 또 같은 기간 전문대졸 이상 청년층의 월평균 소득은 40만5000원에서 367만4000원으로 급증했다. 학력별 소득 격차 역시 뚜렷한 양상을 보이고 있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한국노동연구원 관계자는 “저학력 청년층의 불안정한 고용상태는 근로소득을 둔화하고 빈곤위험을 높이는 핵심적 원인”이라며 “이들에게 안정적인 일자리와 소득을 확보해 줄 수 있는 고용·사회정책이 필요하다”고

안민 기자 peteram@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