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리치 배너
로또배너
산업물류

KAI, 1Q 영업익 410억원.. 미래 먹거리 발굴 노력(종합)

  • 등록  :
  • 2018-05-16 08:4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프린트
  • 확대
  • 축소
김조원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사장.

전년 동기대비 매출 9%, 영업이익 276% 증가 실적 개선 성공
경영투명성 제고 위해 IFRS-15(국제회계기준) 기준 도입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올 1분기 매출액 6412억원, 영업이익 410억원의 실적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이같은 수치는 전년 동기대비 매출액은 9%, 영업이익은 276% 증가하며 경영실적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올 1분기부터 턴어라운드에 성공해 시장 기대치에 부합하는 양호한 실적을 거뒀다는 평가다.

KAI는 1분기 실적개선 배경으로 수리온 2차, 태국 등 완제기 납품 정상화와 한국형 전투기(KF-X) 및 소형무장헬기(LAH) 체계개발사업이 본격화되어 실적 개선이 이뤄졌다.

또 경영투명성 제고를 위해 IFRS-15(국제회계기준) 기준을 도입하여 회계인식기준을 강화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KAI는 올해 매출 2조4734억원을 목표하고 있다. 이는 전년 2조581억원 대비 20% 성장한 수치다.

특히 올해는 특히 항공정비(MRO)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어 KAI의 중장기 성장동력도 확보됐다는 분석이다.

뿐만 아니라 미국 고등훈련기(APT) 사업과 추가 국산 항공기 수출 등으로  신규 시장 확대가 기대되고 있다. 이밖에도 수리온 양산과 의무후송전용헬기 계약 등 군수사업의 안정적인 물량확보와 기체구조물의 지속적인 신규 수주도 추진 중으로 올해 말 수주잔고는 18조원으로 전망된다.
 
KAI 관계자는 “이번 분기를 기점으로 영업이익이 흑자로 전환됐다”며 "지속적인 투명경영 정착과 적극적인 영업활동으로 예년과 같은 성장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현 기자squashkh@naver.com

"생동감 있는 기사, 의미 있는 기사"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