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리치 배너
로또배너
증권일반

[삼성증권 유령주식 파장]연기금들, 삼성증권과 거래 중단

  • 등록  :
  • 2018-04-10 2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프린트
  • 확대
  • 축소

금융당국 검사 후 중징계 시 장기화 우려

국민연금, 사학연금, 공무원연금 국내 주식 투자 ‘큰손’인 연기금들이 삼성증권과의 운용 거래를 중단했다.

1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는 지난 9일자로 삼성증권과 직접운용 거래를 중단했다.

사학연금과 공무원연금, 교직원공제회 등 다른 연기금도 삼성증권과 직접 운용과 위탁 운용 모든 부문에서 주식 거래를 잠정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군인공제회도 2분기 말까지 삼성증권과 주식 중개 거래를 중단한다는 방침이다.

연기금은 통상 제재 사유가 발생한 증권사와는 거래를 중단한다. 이들은 일반적으로 수십 개 증권사에 분산 주문하기 때문에 거래 중단에 따른 피해는 크지 않을 전망이다.

삼성증권으로서는 타격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금융감독 검사 결과 삼성증권이 기관경고 이상의 중징계를 받는다면 연기금과의 거래 중단이 장기화 할 가능성이 있다.

업계에서는 삼성증권이 중징계를 받을 가능성이 높다고 조심스럽게 점치고 있다. 금융당국이 이번 사건을 단순히 배당 담당자 개인의 실수가 아닌 회사 시스템의 문제로 인식하고 있기 때문이다.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은 이날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증권회사 대표이사 간담회’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삼성증권 사건은 개인의 문제가 아니고 회사 차원의 시스템적인 문제”라고 말했다. 김 원장은 “더 나아가 우리나라 주식시장에 있어 투자자의 신뢰를 무너뜨린 중대한 사건이기 때문에 시장 전반적인 문제를 점검해야할 정도로 심각한 문제의식을 갖고 대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혜인 기자 hi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혜인 기자hij@newsway.co.kr

아는만큼 보인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