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리치 배너
로또배너
경제 · 정치

석유공사 사장에 양수영 전 포스코대우 부사장 취임

  • 등록  :
  • 2018-03-23 18:48
  • 수정  :
  • 2018-05-15 15: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프린트
  • 확대
  • 축소
<제공=석유공사>

한국석유공사는 13대 사장으로 양수영 전 포스코대우 부사장이 취임했다고 23일 밝혔다.

양 사장은 1957년 출생으로 부산고와 서울대를 거쳐 미국 텍사스 A&M대학교에서 지구물리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한국해양과학기술원 선임연구원, 한국석유공사 지구물리팀장 등을 거쳐 1996년 대우인터내셔널(현 포스코대우)로 옮겨 에너지개발팀장, 미얀마 E&P 사무소장, 에너지자원실장, 자원개발본부 부사장 등을 역임했다.

양 사장은 대우인터내셔널의 대표적 해외자원개발 사업인 미얀마 쉐 가스전 프로젝트를 총괄한 것으로 잘 알려졌다.

석유공사는 양 사장이 캐나다 하베스트 자원개발사업 등 현안에 대한 업무보고를 받기 시작했으며 노조와 회사 정상화와 발전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고 밝혔다.

양 사장의 임기는 2021년 3월 21일까지 3년이다.



주혜린 기자 joojoos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혜린 기자joojoosky@newsway.co.kr

기사로 말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