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美백악관 "해리스, 韓총리에 'IRA 한국 우려 이해'···협의 지속"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성명 통해 "해리스-韓총리, 北 탄도미사일 규탄···북핵위협 해결 노력키로"
백악관, 해리스 DMZ 방문에 "철통같은 방어 약속 재확인"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제공

미국 백악관은 27일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이 일본 도쿄에서 한덕수 총리와 만나 북한의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에 의해 가해지는 위협의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약속했다고 밝혔다.

백악관은 이날 성명에서 "이들은 북한의 최근 탄도미사일 발사를 규탄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두 사람은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 국장 참석차 일본을 방문한 계기에 이날 오전 도쿄 오쿠라 호텔에서 만났다.

백악관 성명에 따르면 해리스 부통령은 "한미 동맹이 인도-태평양 지역과 세계의 평화와 안정성, 번영의 린치핀(핵심축)"이라고 강조했다. 해리스 부통령은 또한 양국의 방위 관계에 대한 미국의 공약을 확인하면서 이 시대의 도전 과제를 다루기 위한 동맹 확대 조치들을 환영했다고 백악관은 설명했다.

두 사람은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에 따른 역사적인 청정에너지 투자를 포함, 기후 위기를 대처 과제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백악관은 전했다.

특히 해리스 부통령은 "전기차 세제 혜택과 관련한 한국의 우려를 이해하고 있다"고 강조했으며, 두 사람은 법이 시행됨에 따라 협의를 지속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한편 해리스 부통령은 29일 방한해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한다.

이와 관련, 백악관 당국자는 "부통령은 함께 싸우고 전사한 수만명의 미국과 한국군 장병의 희생을 떠올리고, 한국 방어에 대한 미국의 약속은 철통같다는 점을 재확인할 것"이라고 설명했다고 정치전문매체 더힐이 이날 보도했다.

이날 앞서 한 총리는 해리스 부통령을 만난 자리에서 "서울 방문 기간 비무장지대에 가는 것은 매우 상징적"이라며 "한국 정부와 한국민들이 해리스 부통령을 직접 만나는 것을 매우 기대하고 있다"고 환영의 뜻을 표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