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금융, 청년층에 5년간 14兆 금융 지원한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7일 오전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금융 본사에서 조용병 회장을 비롯한 그룹사 CEO 및 임원, 본부장이 참여한 가운데 '제2회 신한문화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이 신한문화의 발전 방향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그룹 제공

신한금융그룹이 앞으로 5년 동안 청년층에게 약 14조원 규모의 금융 지원에 나선다.

신한금융은 7일 오전 조용병 회장을 비롯한 그룹사 최고경영자(CEO)와 임원, 본부장이 참여한 가운데 '제2회 신한문화포럼'을 개최하고 '신한 청년 포텐(Four-Ten)'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청년 포텐(Four-Ten)'에는 청년들이 '포텐(잠재력·Potential)'을 터트릴 수 있도록 신한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는 의미와 '4대 영역(Four)에서 10조원(Ten) 이상' 청년을 위한 직·간접 금융지원을 추진하겠다는 뜻과 함께 창업 40주년을 맞아 장년이 된 신한이 청년층의 든든한 지원자가 되겠다는 3가지 의미가 담겼다.

우선 청년층의 주거·생활 안정을 위해 신한금융은 약 11조원의 직·간접 금융 지원에 나선다. 청년들에게 생애 최초 주택구입 대출 7조6000억원, 청년 전·월세 자금 2조5500억원 등을 공급하고 금리를 낮춰줄 예정이다. 취약 청년층에게는 보증료 면제 등의 혜택도 준다.

젊은이들이 자산을 늘릴 수 있도록 청년우대 금융상품에도 2조7000억원을 지원한다. 2조3000억원을 청년 목돈마련 적금 금리 지원에 투입하고, 약 4000억원 규모의 청년 특화 금융상품도 공급한다.

아울러 신한금융은 5년간 1만7000명의 청년 고용을 창출할 계획이다.

신한금융그룹이 5년간 7천명을 직접 채용하고, 그룹이 운영하는 다양한 취업·창업 프로그램을 통해 1만명의 일자리를 추가로 마련한다.

청년층의 출산·육아(교육) 지원과 장애 청년 일자리·교육 지원 등 청년층의 '복지증진'을 위해 500억의 예산을 투입할 계획이다.

조 회장은 "창업 이후 경험한 외환위기, 금융위기, 팬데믹(감염병 대유행) 등 다양한 위기를 고객, 사회, 주주의 성원 속에 극복할 수 있었다"며 "40대 장년이 된 신한이 '신한 청년 포텐'을 통해 청년층을 지원하며 고객과 사회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한재희 기자 han324@

관련태그

#신한금융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