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최태원 SK 회장, 佛최고훈장 '레지옹 도뇌르' 수상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부산엑스포 유치 위해 프랑스 출장
이건희·조양호·정명훈·이창동·임권택 받아

이미지 확대thumbanil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 17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에서 열린 '2022년 SK 확대경영회의'에서 마무리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SK 제공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해 프랑스를 찾은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프랑스 최고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 훈장을 받는다.

20일 SK에 따르면 최 회장은 오는 22일(현지시간) 오후 프랑스 정부로부터 한국과 프랑스 양국 경제 교류에 기여한 공로로 '레지옹 도뇌르' 훈장을 받을 예정이다.

레지옹 도뇌르는 1802년 나폴레옹 1세가 전장에서 공적을 세운 군인들에게 수여할 목적으로 제정됐다. 정치, 경제, 문화 등 각 분야에서 뛰어난 공적이 있거나 프랑스 발전 및 국위 선양에 이바지한 사람에게 프랑스 정부가 수여하는 프랑스 최고 권위의 훈장이다.

그동안 이 훈장을 받은 한국인으로는 고(故)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고 조양호 한근즈룹 회장, 정명훈 지휘자, 이창동감독, 임권택 영화감독,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등이 있다.

SK는 지난해 3월 프랑스 유전자 세포 치료업체 이포스케시를 인수한다고 밝혔다. 당시 이포스케시 노조 등 구성원들도 SK(주)의 행복 경영 철학과 CMO(원료의약품위탁생산) 사업 육성 의지에 공감하며 매각에 찬성해 눈길을 끌었었다. SK는 프랑스 정부와도 긴밀 협의해 투자 승인을 이끌어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최 회장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를 위해 프랑스를 방문 중이다. 지난 19일 프랑스로 출국, 21~22일 파리에서 열리는 국제박람회기구(BIE) 170차 총회에 참석키로 했다.

최 회장은 2030 부산엑스포 유치지원 민간위원장을 맡았다. 최 회장 외 한덕수 국무총리, 박형준 부산시장 등이 프랑스를 방문해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해 민관 총력전을 펼친다.

윤서영 기자 yunsy@
조효정 기자 queen@

관련태그

#최태원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