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롯데건설, 서울 성북구 돈암6구역 재개발 시공권 따내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서울 성북구 돈암6구역 재개발 조감도. 사진 = 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이 서울 성북구 돈암6구역 주택 재개발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

돈암6구역 재개발사업은 성북구 돈암동에 지하 6층∼지상 25층 13개 동, 총 889가구 규모로 아파트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공사비는 2656억원에 달한다.

사업지는 서울지하철 4호선 길음역과 가깝다. 단지 남쪽에 매원초, 고명중, 고명외식고 등이 있다. 내부순환로와 북부간선도로 접근이 쉽다. 단지 인근에 대형 백화점 및 마트, 전통시장 등 생활 인프라가 구축돼 있다.

롯데건설은 성북구 최초로 글로벌 설계그룹 '저디'(JERDE)와 함께 공동주택 설계를 진행해 독창적이고 예술적인 외관을 만드는 데 집중했다고 소개했다. 저디 사는 미국 라스베가스 벨라지오호텔, 두바이 국제금융센터(DIFC) 등 해외 유수 랜드마크 시설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국내에서는 쉐라톤 서울, 디큐브 시티 등의 건축물 설계를 맡았다.

한편, 롯데건설은 최근 봉천1-1 재건축, 선사현대아파트 리모델링, 미아3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사업을 따낸 데 이어 이번 돈암6구역 수주로 올해 도시정비사업 신규 수주액이 1조6639억원에 이르렀다고 덧붙였다.

김소윤 기자 yoon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