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질병관리청 방문한 윤 대통령···"국민들 우려 않도록 방역에 빈틈 없어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바이오헬스산업 핵심 인프라 투자 강화 약속

이미지 확대thumbanil

윤 대통령, 질병관리청 긴급상황센터 방문.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6일 세종 질병관리청을 방문해 코로나 바이러스를 진단하며 "국민들께서 우려하지 않도록 방역에 한 치의 빈틈이 없어야 한다"며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과학 방역체계를 조속히 마련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질병관리청 긴급상황센터에서 가을·겨울철 코로나19 감염병 재유행 대비를 위한 '과학 방역' 추진 방안을 전문가와 함께 논의했다.

또한 바이오헬스 핵심 인프라인 바이오뱅크(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를 시찰하면서 위기 대응 상황에 대한 브리핑을 청취하고 바이오빅데이터 구축 상황을 점검하기도 했다.

윤 대통령은 상황 점검 후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과학 방역체계를 조속히 마련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지시하며 "데이터에 기반한 전문가 중심의 과학 방역 체계의 중요성을 늘 강조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 생명과 건강을 보호함과 아울러 국민들이 불편 없이 경제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균형적 접근이 필요하다"며 "과학 방역이 균형을 잡아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후 국립보건연구원 바이오뱅크로 이동해 국립보건연구원장으로부터 바이오뱅크에 대한 보고를 받고 혈액·세포·DNA 등이 보관된 저장고를 직접 둘러봤다.

바이오뱅크는 바이오헬스 산업 핵심 인프라임을 강조한 윤 대통령은 "정부는 바이오 산업의 핵심 인프라 투자를 늘려 기업의 연구 개발비 부담을 줄일 것"이라고 약속했다.

아울러 "질병관리청은 유전체 정보가 백신 개발과 같이 바이오헬스 산업기술 발전에 소중한 자원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빅데이터 구축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바이오 헬스 분야의 민간 연구개발과 투자가 활발히 이뤄지도록 관련 제도와 규제를 적극적으로 개선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유민주 기자 youm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