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2022 주총

강호찬 넥센타이어 부회장 "중장기 성장 기반 마련"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28일 경남 양산서 64기 정기 주주총회
보통주 105원, 우선주 110원 현금 배당

이미지 확대thumbanil

넥센타이어 제 64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강호찬 부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넥센타이어 제공

강호찬 넥센타이어 부회장은 28일 정기 주총에서 "올해는 혁신 전략의 과감한 실행 및 중장기 성장의 기반 마련, 고객 니즈 충족을 위한 R&D 핵심 역량 강화, 그리고 다공장 생산 체제 구축 및 품질의 시장 경쟁력 확보 등을 통해 회사의 지속적인 성장과 발전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넥센타이어는 이날 오전 경남 양산 본사에서 64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번 주주총회에서는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과 이익잉여금처분안 승인의 건, 이사 선임의 건 등이 의결됐다. 특히, 이현종 사장은 이사회를 통해 각자 대표이사에 선임됐다.

이와 함께 액면가 500원 기준 1주당 보통주 105원, 우선주 110원을 결의해 현금배당을 확정했다. 넥센타이어는 2021년 연결기준 매출액 2조 794억원이라는 사상 최대 매출을 거뒀으나, 해상운임 급등 및 원자재 가격 상승 영향으로 영업이익은 44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넥센타이어는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도 포르쉐와 아우디 등 프리미엄 완성차 업체로의 공급 확대와 스텔란티스 최우수 공급 업체 선정, 일본 레이싱 대회 첫 포디움 입상, 한국노사협력대상 수상 등의 성과를 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