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제네시스 GV70, 전동화 모델 '친환경 이미지' 강화한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내달 17일까지 수지∙하남∙안성 등 주요 거점에서 출시 기념
뉴미디어 크리에이터스 그룹 'IVAAIU CITY' 설치 미술 접목
GV70 전동화 모델 역동적 에너지·브랜드 미래지향적 가치 연출

 
제네시스가 'GV70 전동화 모델' 출시를 기념하는 특별전시에 나선다. 럭셔리 전동화 브랜드로서 친환경 이미지를 강화하겠다는 복안이다.
 
제네시스는 다음달 17일(일)까지 뉴미디어 아티스트 그룹 '아이브이에이에이아이유 시티(IVAAIU CITY)'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GV70 전동화 모델을 ▲제네시스 수지 ▲제네시스 스튜디오 하남 ▲제네시스 스튜디오 안성 등 주요 거점에 특별 전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서울과 도쿄를 기반으로 활동 중인 IVAAIU CITY는 도시계획, 건축, 화학, 시각예술, 사운드 아트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미래의 시공간을 주제로 다양한 설치 미술 프로젝트를 진행해 오고 있다.
 
이번 전시는 GV70 전동화 모델이 가진 역동적이고 강렬한 에너지와 제네시스가 실현하고자 하는 미래지향적 가치를 감각적인 뉴미디어 아트로 연출한 것이 특징이다.
 
제네시스는 IVAAIU CITY의 대표적인 작품인 '로드스케이프 MMXXX(Roadscape MMXXX)'를 차량 전시에 접목해 미래의 도로 경관에 대한 상상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다채로운 빛과 설치 조형물로 표현했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이번 전시를 통해 GV70 전동화 모델의 젊고 미래지향적인 특성을 예술적으로 강조하고자 했다"며 "제네시스는 정형화된 자동차 쇼룸에서 탈피, 독창적인 고객 경험을 지속적으로 제공해 럭셔리 전동화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각인 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 16일 국내 판매를 개시한 GV70 전동화 모델은 제네시스의 중형 럭셔리 전동화 SUV다. 배터리의 이상적인 배치와 서스펜션 튜닝 등으로 기존 내연기관 모델의 고급스러운 주행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부스트모드, e-터레인 모드 등의 탑재로 전기차 고유의 특성을 최적화했다.
 
G80 전동화 모델과 GV60 이어 GV70 전동화 모델까지 총 3 종의 전기차 라인업을 갖추게 된 제네시스는 고객 선택의 폭을 확대하는 동시에 제네시스의 전동화 비전의 구체화 및 이행에 더욱 속도를 낼 계획이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