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전동화 기술을 한 자리에...현대차·기아, 전기차엑스포 참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현대차, 아이오닉 5·H-모바일 차저·이동형 수소연료발전기 등 전시
기아, 상반기 출시 예정 신형 니로 EV·EV6ㆍEV6 GT-Line 등 공개

현대자동차와 기아는 17일부터 사흘간 코엑스에서 열리는 xEV트렌드코리아 2022에 참가한다.

올해로 5회차를 맞은 xEV 트렌드 코리아는 전기차 민간보급 확대, 새로운 전기차 문화 형성 등을 위해 정부 주도 하에 열리는 서울 유일의 전기차 엑스포로 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현대차 전시관 전경

이번 행사에서 현대차는 '아이오닉 브랜드 팬 파크(IONIQ Brand Fan Park)'를 주제로 전시 공간을 기획해 관람객들에게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방향성을 알릴 계획이다.

현대차는 전시 공간을 아이오닉 존과 충전 콘텐츠 존으로 구성했다.

아이오닉 존에서는 아이오닉 5와 세단형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 전시를 비롯 전기 SUV 콘셉트카 세븐의 영상을 통해 아이오닉 브랜드 차량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여기에 포토존을 마련해 다양한 친환경 굿즈 경품을 증정하는 벤딩머신 이벤트, SNS 해시태그 이벤트 등을 진행한다.

충전 콘텐츠 존에는 ▲이동식 전동 충전 카트인 H-모바일 차저(H-Mobile Charger) ▲전기차 초고속 충전 시스템 E-pit ▲이동형 수소연료발전기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차량 등을 전시했으며, 이를 통해 일상 속에 자리잡은 현대차의 다양한 충전 인프라를 직/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다.

기아는 올해 상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는 신형 니로 EV와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 기반의 전기차 EV6ㆍEV6 GT-Line을 전시하는 동시에 기아의 지속가능성에 대한 메시지를 담아 전시관을 구성했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기아 전시관 전경

아는 전시장 내에 다양한 친환경 요소를 접목시킴으로써 지속가능성에 대한 의지를 내비쳤다.

신형 니로 EV가 전시된 원형 공간은 식물에서 추출한 친환경 마감재와 인체 유해 성분이 없는(BTX FREE) 페인트를 사용해 제작 단계에서부터 지속가능성에 대한 의미를 더했다.

플라스틱 업사이클링(up-cycling), 배터리 리사이클링(re-cycling) 등 자원 재순환 과정을 이해하기 쉽게 설명하는 고객 반응형 체험 영상도 마련했다.

또 EV6에 적용한 친환경 공정으로 제작한 나파 가죽 원단과 프리미엄 업사이클링 브랜드 '콘티뉴', 아웃도어 전문브랜드 '아이더'와 각각 협업한 친환경 제품을 전시하는 등 다양한 볼거리를 준비했다.

이와 함께 기아는 18~19일 양일간 xEV 트렌드 코리아의 부대행사로 펼쳐지는 'EV 에코 랠리' 참가자들에게 EV6와 EV6 GT-Line 시승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우수한 주행성능과 상품성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한편, 아이오닉 5는 올해 xEV 트렌드 코리아부터 신설된 'EV 어워즈'에서 '소비자가 선택한 올해의 전기차' 부문에 선정됐다. 기아 EV6는 'EV 어워즈 2022(EV AWARDS 2022)'에서 1위에 오르며 환경부 장관상 '올해의 전기차'를 수상했다.

이승연 기자 ls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