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KB증권, 조직개편···“WM‧IB 경쟁력 강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WM총괄본부 확대···리서치센터장 신동준 상무 본부장 임명
IB부문도 기업 고객 커버리지 확대···IB 토털솔루션 역량강화
커뮤니케이션본부에 브랜드전략부 신설···디지털 콘텐츠 대응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KB증권 제공

KB증권은 자산관리 경쟁력 강화를 위한 WM 투자솔루션 제공 역량 강화, IB 사업 역량 고도화, 디지털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29일 밝혔다.

WM부문은 차별화된 자산관리 서비스 역량 강화를 위해 기존 WM총괄본부를 고객/채널 전략 중심의 'WM영업총괄본부'와 WM투자전략과 상품‧서비스 제공 중심의 'WM솔루션총괄본부'로 확대 개편했다.

신설된 'WM솔루션총괄본부'는 총괄본부 직할로 'WM투자전략부'를 신설해 WM투자전략, 투자 포트폴리오 제공 및 자문, 추천 상품 선정 기능 강화 및 사후관리 등을 통합한다.

총괄본부장으로는 자산배분전략의 스페셜리스트인 현 리서치센터장인 신동준 상무를 임명했다. 총괄본부 예하에는 금융상품 및 자문(부동산‧세무)서비스를 중심으로 하는 '자산관리솔루션센터'와 랩, 신탁 등 고객 맞춤형 상품을 제공하는 '고객자산운용센터'를 뒀다.

‘WM영업총괄본부’는 지역본부 중심의 영업채널을 고객군별로 세분화해 고객중심의 새로운 영업채널을 내년 상반기 중 신설할 예정이다. 이를 위한 사전 준비를 위해 프리미어 기획팀을 신설하고 관련 영업 모델 수립 및 우수 인재 영입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비대면 고객에 대한 차별화된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을 위해 애자일 조직 내에 ‘자산관리 스쿼드’도 신설했다.

IB부문은 기업금융 사업 경쟁력을 더욱 확고히 하기 위해 기존 IB1, 2총괄본부 체계를 ‘IB1, 2, 3총괄본부’로 확대 개편했다. IB1, 2총괄본부는 기업 고객에 대한 커버리지 확대와 IB 토털 솔루션 역량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기업금융2본부는 ‘커버리지2부’를 신설해 영업 커버리지를 확대하고, 기업금융1본부에는 해외채권 발행을 전담하는 ‘글로벌 DCM팀’을 확대 개편해 해외채권 발행에서도 업계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부동산/대체투자를 담당할 IB3총괄본부는 구조화금융 사업 영업력 강화를 위해 ‘SF5부’를 신설한다. 대체투자 관련 셀-다운 전담 조직인 ‘대체신디팀’을 신설해 영업 체계를 강화했다. S&T부문은 시장 상황에 맞는 다양한 구조화 상품에 대한 개발 역량 강화를 위해 ‘S&T솔루션팀’을 부문 직속으로 신설해 FICC상품 경쟁력을 높였다.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브랜드 전략 및 미디어 콘텐츠 기능 강화를 위해 커뮤니케이션본부 산하에 ‘브랜드전략부’도 신설했다. 또한 디지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디지털혁신본부 직할로 ‘D채널사업 유닛’을 만들어 오픈 API기반 디지털 제휴 영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IT/디지털 신기술의 검토 및 내재화를 위해 IT본부 직속으로 ‘Tech분석유닛’도 신설했다.

KB증권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은 향후 금융투자회사의 핵심 경쟁력인 WM부문의 투자솔루션 제공 역량을 강화하는데 중점을 뒀다”며 “성장세가 확대되고 있는 IB부문의 조직 기능 강화를 통해 선도적인 IB사업 역량을 더욱 공고히 하고 기업고객들에 대한 최적의 IB 토털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경보 기자 pk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