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옴니채널로 도약하는 CJ올리브영, 2022년 전략 키워드 ‘혁신성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디지털 투자 지속·오프라인 매장 진화로 혁신 성장 가속화

이미지 확대thumbanil

10일 2021 올리브영 미디어 커넥트 간담회에서 구창근 CJ올리브영 대표가 올리브영의 주요 성과와 사업 전략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CJ올리브영 제공

“내년은 옴니채널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도약의 원년으로 삼고 세상에 없던 혁신 만들 겠다

구창근 CJ올리브영 대표는 지난 10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2021 올리브영 어워즈&페스타’를 기념하는 미디어 커넥트를 개최하고, 올해 성과와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2022년 주요 전략 방향을 발표했다.

CJ올리브영은 이날 올해 연간 실적(취급고)을 잠정 집계한 결과 전년 대비 13% 증가한 2조4000억 원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는 국내 뷰티 시장(면세 제외) 성장률이 올해 2.8%에 그친 것과 비교해 유의미한 성과다. 특히 오프라인과 온라인, 글로벌 모두 3분기 기준 전년 대비 각각 13%, 58%, 107% 증가하며 채널 별로도 고른 성장을 일궈냈다.

CJ올리브영은 코로나19 상황에도 호실적을 달성한 요인으로 ▲뷰티와 헬스 상품 경쟁력 ▲매장의 진화 ▲성공적 옴니채널 전환을 꼽았다.

통계청 등에 따르면 국내 뷰티 시장(면세 제외)에서 CJ올리브영의 점유율은 2018년 1분기 8%에서 올해 3분기 14%까지 증가하며 뷰티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키워나가고 있다. 또한 올해 CJ올리브영의 헬스 카테고리 매출은 4000억 대를 돌파하며 신성장 카테고리로 성장했다.

CJ올리브영은 이날 매장의 기능을 상품 판매만이 아닌 보관과 디스플레이 3가지로 정의, 끊임없이 진화하는 플랫폼이라 강조했다. 실제로 서울과 인천 지역의 온라인 주문 건수 중 매장을 통한 즉시 배송 ‘오늘드림’ 커버율은 올해 3분기 기준 39%에 달한다. 또한 브랜드가 아닌 트렌드 큐레이션에 기반한 상품 중심의 매장 디스플레이 기능도 올리브영만의 강점이라 밝혔다.

성공적 옴니채널 전환 역시, 2018년 말 ‘오늘드림’을 시작한 이후 매장과 온라인몰을 연계한 O2O(Online to Offline) 시너지를 강화해온 결과다. 올해 멤버십 수와 화장품 누적 리뷰 수는 각각 1000만을 돌파했으며 모바일 앱(App)의 월간 활성 이용자 수(MAU)도 333만을 넘어섰다.

CJ올리브영은 이러한 성과를 토대로 2022년을 기존 헬스앤뷰티 플랫폼에서 진화한 ‘건강한 아름다움을 지향하는 옴니채널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으로 도약하는 원년으로 삼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한 2022년 전략 키워드는 ‘혁신 성장’이라 밝히며 ▲디지털 투자 지속 ▲오프라인 매장 진화 ▲트렌드 리딩 및 생태계 기여 등 내년 주요 전략 방향을 함께 공개했다.

디지털 투자 측면에서는 내년에도 온라인과 오프라인 플랫폼 전방위적으로 투자를 지속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CJ올리브영은 올해 7월 창사 이래 최대 규모의 디지털(IT) 인력 채용에 나선 바 있다. 디지털 기획과 개발 역량의 내재화 비중을 내년에는 80%까지 끌어올린다는 방침이다.

오프라인 매장 진화 측면에서는 CJ올리브영만의 차별화된 큐레이션 경험과 매장 디스플레이 기능을 강화한다. 이를 위해 플래그십과 타운 등 대형 매장 250개 점을 중심으로 대대적 리뉴얼에 들어간다.

트렌드 리딩 및 생태계 기여 측면에서는 뷰티와 헬스 중심의 건강하고 아름다운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기 위한 새로운 카테고리를 개발하고 웰니스(Wellness) 트렌드에 적극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자체 역직구 플랫폼인 ‘올리브영 글로벌몰’을 통해 신진 브랜드들의 해외 수출 게이트웨이(Gateway, 입구 효과) 역할을 강화하며 산업 생태계의 건강한 성장도 지속 이끌어나갈 계획이다.

구창근 CJ올리브영 대표는 “1억 데이터 기반의 공신력 있는 행사로 자리매김한 올리브영 어워즈&페스타는 뷰티 기반 라이프스타일의 현재와 미래를 보여주는 국내 대표 뷰티 페스티벌”이라며 “CJ올리브영은 내년을 건강한 아름다움을 지향하는 ‘옴니채널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도약의 원년으로 삼고, 세상에 없던 혁신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다이 기자 dayi@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