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경북도, 지방소멸 대응 워킹그룹 회의 개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제공=경북도

경상북도는 지난 30일 서울 강남 코엑스몰에서 지방소멸대응 자문위원회 ‘워킹그룹’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경상북도 지방소멸대응 종합계획과 관련해 국토연구원 최예술 위원의 주제발표로 시작했다.

이어 ‘경상북도 지방소멸대응 종합계획’ 추진전략별 중점과제에 대해 자문위원들의 다양한 정책 제안을 듣는 자리를 마련했다.

경북도는 23개 시군의 인구변화와 지역소멸 위기 실태분석을 토대로 경북 지방소멸대응 전략을 마련하고자 지난 4월부터 국토연구원에서 8개월간 진행한 ‘지방소멸대응 종합계획 ’연구용역을 완료했다.

이미홍 LH토지주택연구원 위원은 “지자체 상황에 맞게 두 지역 살기 모델개발과 다양한 도시-농촌 교류 정책 등을 통해 생활(관계)인구 증가로 지방 소멸 위기지역에 활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유정근 경북도 인구정책과장은 “사회 전체의 인구를 늘리는 시대는 끝났다. 이제는 새로운 시각으로 인구문제 접근이 필요하다”라며, “위원들이 제안하신 다양한 정책 사례들을 지방소멸 대응정책에 접목해 사람이 모이고 활력이 넘치는 지역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