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11월 수출 600억달러 첫 돌파···역대 최고 기록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무역수지 19개월 연속 흑자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지난달 우리나라 수출이 604억4000만달러를 기록하며 19개월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또 우리나라의 수출이 월간 기준 처음으로 600억달러를 돌파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1월 수출액이 작년 동기 대비 32.1% 증가한 604억4000만달러로 집계됐다고 1일 발표했다. 무역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1956년 이래 월간 기준 최대 규모다.

무역수지는 30억9000만달러로 19개월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월별 수출액은 지난해 11월부터 13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9개월 연속 두 자릿수대 수출 증가율도 기록했다.

지난 1~11월 누적 수출액(5838억달러)과 무역액(1조1375억달러)은 이미 동 기간 기준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해 올해 사상 최대 실적 달성을 앞두고 있다.

산업부는 지난달 수출 물량(8.2%↑)과 단가(22.1%↑) 모두 2개월 연속 동시에 증가해 균형 있는 성장세를 나타냈다고 설명했다.

15대 주요 품목 중 13개 품목의 수출이 증가하면서 전체 수출 실적을 견인했다.

반도체, 석유화학, 일반기계, 철강, 컴퓨터 등 주력 수출 품목은 물론 농수산식품과 화장품 등 신성장 품목 모두 역대 11월 수출 실적 중 1~2위를 나타냈다. 특히 반도체, 석유화학, 컴퓨터, 농수산식품, 화장품은 역대 11월 중 1위 기록을 세웠다.

지역별로도 사상 최초로 8개월 연속 9대 주요 지역으로의 수출이 모두 증가했다. 대(對)중국 수출이 사상 첫 150억달러, 아세안에 대한 수출이 첫 100억달러를 각각 돌파했다.

수입은 43.6% 증가한 573억6000만달러로 집계됐다.

세종=주혜린 기자 joojoos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