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대구FC, FA컵 결승 1차전 전남드래곤즈 상대 1대 0 승리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제공=대구FC

대구FC가 지난 24일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전남드래곤즈와 FA컵 결승 1차전에서 1대0으로 승리했다.

대구는 이날 3-5-2으로 경기에 나섰다. 김진혁과 에드가가 공격수로 나서 전남의 골문을 노렸고, 안용우, 라마스, 세징야, 이진용, 김재우가 미드필더로 나섰다. 골키퍼로는 최영은이 나섰으며,박병현, 홍정운, 정태욱이 수비 라인을 구성했다. 벤치에는 서경주, 조진우, 김희승, 츠바사, 이근호, 박기동, 이윤오가 대기했다.

양 팀은 전반 초반부터 빠른 움직임으로 경기를 진행했다. 상대 전남은 볼 점유율에서 우위를 차지하며 대구를 압박하려 했다. 대구는 이에 맞서 기회가 올 때마다 위협적인 슈팅을 보였다.

전반 26분 세징야가 상대 수비를 돌파하며 골키퍼를 마주한 상황에서 상대 수비의 반칙에 넘어지며 페널티킥을 얻었고, 라마스가 득점으로 연결시켰다. 대구는 이 기세를 몰아 짧고 빠른 패스를 주고받으며 계속해서 상대 골문을 겨냥했지만 추가 득점 없이 전반을 1대0으로 마쳤다.

후반에 돌입한 대구는 점수 격차를 벌리기 위해 라인을 올리며 공격을 전개했다. 후반 12분에는 김진혁이 역습을 통한 중거리 슈팅을 시도했으나 아쉽게 골키퍼 정면을 향했다. 대구는 계속해서 날카로운 슈팅을 날리며 추가골의 의지를 드러냈다.

대구는 좋은 찬스를 계속 맞이했지만 상대 수비에 막히며 득점에는 실패했다. 후반 43분 대구는 김진혁 대신 이근호를 교체 투입하며 경기 막판까지 공격에 힘을 보탰다.

대구는 추가 득점 없이 1대0 승리로 FA컵 결승 1차전을 마쳤다. 원정에서 값진 승리를 거둔 대구는 오는 12월 11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전남드래곤즈와 결승 2차전을 치른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관련태그

#대구

#경북

#홍성철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