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수출입은행, ‘개도국 기후변화영향 대응체계’ 구축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2025년 그린 EDCF 지원 비중 40% 달성”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수출입은행 제공

한국수출입은행이 EDCF(대외경제협력기금) 전반에 걸쳐 기후요소를 반영하는 ‘EDCF 기후변화영향 대응체계’를 구축했다고 25일 밝혔다.

EDCF 기후변화영향 대응체계는 정부 정책목표인 ‘2025년 그린 EDCF 지원 비중 40%’ 달성을 위해 수출입은행이 마련한 구체적 실행방안이다. 개도국 녹색전환을 위한 ‘EDCF 사업에 대한 기후위험 평가’와 ‘기후사업 성과측정 수단 개발’ 등 내용이 담겼다.

수출입은행은 24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그린 EDCF의 본격적인 확대를 위해 ‘개도국 기후변화 지원 선도기관’이란 비전을 선포한 후 세미나도 개최했다.

윤태식 기획재정부 국제경제관리관은 축사를 통해 “이제 EDCF도 개도국 기후변화대응 지원을 위한 기본 시스템을 갖췄다”면서 “실행방안을 성공적으로 이행하기 위해선 수원국과의 소통, 국제적인 합의, 기후전문기관 협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상호 수출입은행 경협총괄본부장도 “향후 EDCF 주요 전략과 정책, 가이드라인 등에 기후변화영향 대응체계를 적극 반영해 EDCF 기후사업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