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카드, 국내 카드사 최초 ‘디즈니+’ 공식 마케팅 파트너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데이터 사이언스와 브랜드 콜라보레이션 계획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는 글로벌 OTT ‘디즈니+(Disney+)’의 공식 마케팅 파트너로서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현대카드는 국내 카드사 중 디즈니+의 최초 공식 마케팅 파트너로 M포인트몰에서 디즈니+ 이용권을 파격적인 혜택과 함께 판매한다고 15일 밝혔다.

우선 디즈니+ 1개월 이용권을 9900 M포인트에 판매하고, 이를 구매한 회원에게는 추가로 1개월 이용권을 증정하는 1+1 이벤트를 진행한다(선착순 10만 명·회원 당 1회). 또, 3/6/12개월 등 다양한 디즈니+ 이용권 구매에 M포인트를 100% 사용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도 내년 말까지 상시 운영한다.

아직 현대카드가 없는 고객은 현대카드를 발급 받기만 해도 디즈니+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온라인으로 현대카드를 신청해 발급받은 회원은 연회비에 따라 최대 3개월 디즈니+ 이용권이 제공된다.

현대카드는 향후 디즈니+의 공식 마케팅 파트너로서 데이터 사이언스(Data Science)와 브랜드 콜라보레이션까지 협업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지난 12일 한국에서 공식 서비스를 론칭한 디즈니+는 디즈니(Disney)와 픽사(PIXAR), 마블(MARVEL), 스타워즈(STAR WARS), 내셔널지오그래픽(NATIONAL GEOGRAPHIC), 스타(STAR) 등 디즈니 핵심 브랜드의 영화 및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스트리밍으로 감상할 수 있는 서비스다.

특히, 디즈니+는 ‘어벤져스: 엔드게임’, ‘겨울왕국’, ‘토이 스토리’, ‘스타워즈 시리즈’ 등 디즈니의 대표 작품들은 물론, ‘데드풀’, ‘킹스맨’ 등 ‘20세기 스튜디오’의 성인 대상 콘텐츠까지 모두 즐길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너와 나의 경찰수업’, ‘그리드’, ‘키스 식스 센스’, ‘무빙’ 등 다양한 국내 오리지널 콘텐츠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