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초록뱀미디어 “3000억원 자금 확보···NFT 게임체인저 될 것”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1000억원이 넘는 사상 최대 규모 자금 조달에 성공한 초록뱀미디어가 NFT와 이커머스 사업 중심의 미디어 시장 재편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증자를 통해 신규 자금이 유입되면 초록뱀미디어는 3000억 원이상의 자금력을 확보하게 된다.

이번 증자에 참여한 기업들과 추진하는 사업들은 모두 NFT와 이커머스 사업을 중심에 두고 있다. NFT 사업은 빗썸, 위메이드, 비덴트, 버킷스튜디오 등을 중심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또 초록뱀컴퍼니에 이어 2대주주 지위를 확보할 롯데홈쇼핑은 자체적으로 보유하고 있는 유통망과 시너지를 고려해 이커머스 사업에 우선 주력할 계획이다.

YG플러스는 드라마 등 OST 제작 및 유통 관련 사업을 추진해 음원 출시를 통한 수익 배분과 기반사업을 확장할 예정이다.

빗썸은 초록뱀미디어가 제작할 다양한 콘텐츠를 기반으로 NFT 프로젝트를 진행해 ‘콘텐츠NFT’를 유통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위메이드는 초록뱀미디어의 콘텐츠 IP를 활용해 콘텐츠 아이템들을 NFT화하는 한편 콘텐츠 스토리를 기반으로 자사의 플랫폼으로 이용자들을 유인해 유저 트래픽을 올릴 계획이다.

NFT와 커머스가 결합한 ‘라이브커머스’사업도 추진된다. 버킷스튜디오와 비덴트는 초록뱀미디어가 화제성 높은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제작하면 콘텐츠 방영과 동시에 방송하는 라이브커머스를 계획하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초록뱀미디어가 IP 확보를 기반으로 드라마, 예능 등 다양한 장르의 미디어 콘텐츠를 제작하면 콘텐츠에 노출된 제품을 롯데홈쇼핑, 롯데온 등 롯데가 보유한 유통 플랫폼을 활용해 홍보, 판매할 예정이다.

YG플러스는 YG의 전문분야인 음악 분야를 맡아 초록뱀미디어 콘텐츠의 OST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YG플러스가 기구축하고 있는 유통 마케팅 분야에서도 긴밀한 협력을 해 나아갈 예정이다.

초록뱀미디어 관계자는 “다양한 이해관계를 가진 전략적 파트너들을 하나로 묶을 수 있는 공통분모가 초록뱀미디어가 보유한‘IP 콘텐츠이기 때문에 전략적 파트너사 간 시너지를 낼 수 있는 협력적 사업모델 구축을 위한 논의도 본격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라며 “가장 앞선 기업들을 중심으로 NFT와 커머스가 결합한 진일보한 형태의 사업 모델을 구축한다면 콘텐츠 산업의 게임체인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경보 기자 pkb@

관련태그

#초록뱀미디어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