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고승범 “에어비앤비도 위기 이후 성장···청년창업가 ‘빅위너스’ 도약 지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마포 프론트원서 청년창업가·VC 등과 간담회
“20조 뉴딜펀드 조성해 디지털 등 적극 투자”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금융위원회 제공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청년창업가의 ‘빅위너스(Big Winners)’ 도약을 위해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고승범 위원장은 7일 마포 프론트원에서 청년창업가, 액셀러레이터(AC), 벤처캐피탈(VC) 등과 간담회를 갖고 창업생태계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또 스타트업 대표 축제인 ‘IF 페스티벌’ 홍보부스를 찾아 스타트업 관계자를 격려하기도 했다.

이날 행사엔 간담회엔 박정현 비브리지 대표, 양순모 하비풀 대표, 임효원 아테나스랩 대표, 이혜민 핀다 대표, 장서정 자란다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고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에도 불구하고 청년창업가가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다”면서 “최근 코로나19로 창업이 위축되고 스타트업이 유동성 위기에 빠질 우려가 있으나, 우리나라는 청년 신규창업이 크게 증가하고 있어, 매우 희망적”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역사적으로 팬데믹 후엔 기업이 새로운 방식을 시도함에 따라 중요한 시대적 전환이 있었다”면서 “디지털화, 기후변화, 플랫폼 경제, 헬스케어, 교육 등 변화를 잘 활용한다면 대한민국 창업기업이 세계를 선도하는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아울러 고 위원장은 “정부가 대출·투자·보증 등 금융지원과 함께, 보육·IR·창업공간을 지원하는 등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크라우드 펀딩 활성화, 코스닥 상장 지원, 금융규제 샌드박스와 데이터 3법 등 혁신창업을 위한 제도적 기반을 조성하고 디지털·녹색 분야 뉴딜펀드 20조원을 조성해 적극적으로 투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에어비앤비, 우버 등 ‘빅위너스(Big Winners)’는 평범한 시기가 아닌, 위기 이후에 성장했다”면서 “정부도 청년창업가가 ‘빅위너스’로 도약하기를 기원하며 도전적이고 새로운 항해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간담회에서 청년창업가는 우호적으로 변한 창업생태계에 감사의 뜻을 전하는 한편, 혁신창업에 필수적인 규제 샌드박스 등 규제 완화, 마이데이터 허가 등 사업의 지속적인 추진을 요청했다.

AC와 VC는 프론트원과 같은 창업공간의 지방 확대, 해외 스타트업 투자 규제 완화, 대학 창업생태계 연계 확대, 에너지 관련 창업 활성화 지원 등이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금융위는 건의사항을 바탕으로 혁신창업 지원체계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한다는 방침이다. 그 일환으로 오는 12월 IBK창공 대전지점을 열고, 산업은행은 한국성장금융·디캠프와 함께 ‘프론트원 청년창업 펀드’를 신규 조성해 입주 청년창업기업 등에 대한 투자를 확대할 예정이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