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국은행, 다음달 부터 온라인 외환심사 시스템 운영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한국은행이 다음달부터 ‘온라인 외환심사 시스템’을 운영한다.

한국은행은 29일 중장기 발전전략(BOK2030) 목표중 하나인 디지털 혁신의 일환으로 온라인 외환심사 시스템을 11월 1일부터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민원인은 상계, 제3자지급, 일정기간을 초과하는 지급 등의 일부 외환거래 신고서를 온라인으로 제출하고 심사가 완료된 후 신고필증을 출력할 수 있다고 밝혔다. 신고서 및 증빙서류 제출, 신고필증 수령도 온라인으로 가능하다.

또 민원인이 제출한 신고서류간 정합성 분석, 심사 진행상황 안내, 외환전산망 데이터 입력 등 반복 작업이 자동화돼 외환심사 업무의 효율성도 높아질 전망이다.

온라인 외환심사 시스템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사전에 한국은행을 방문해 신청서, 위임장, 신분증 사본을 제출하고 ID를 발급받아야 한다. 현재 ID 발급은 한국은행 본부에서만 가능하며 단계적으로 한국은행의 전국 지역본부에서도 ID를 발급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은은 “앞으로 온라인 외환심사 시스템을 통해 신고할 수 있는 외환거래 유형도 확대해 나가고 중장기적으로는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라며 “동시에 종전과 마찬가지로 한국은행 본부 또는 지역본부를 방문한 서비스도 병행 유지한다”고 밝혔다.

한재희 기자 han3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