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 구광모號, 임직원 아이디어로 디지털 전환 가속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LG사이언스파크, ‘LG DX 페어’ 개최
‘DX아이디어톤’ 6개 팀에 상금 수여

이미지 확대thumbanil

구광모 LG그룹 회장. 그래픽=박혜수 기자

구광모 회장이 이끄는 LG그룹이 계열사 임직원들의 혁신 아이디어를 모아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한다.

LG그룹은 계열사 공동 연구단지인 LG사이언스파크가 지난 14일부터 이틀간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DX) 우수 사례를 공유하는 ‘LG DX 페어’를 메타버스 플랫폼 ‘게더타운’을 통해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LG DX 페어는 LG그룹이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바탕으로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올해 처음 개최한 행사다.

행사 프로그램은 임직원들의 아이디어를 공모해 시상하는 ‘DX아이디어톤’과 DX 사례 공유, 글로벌 석학 세미나 등으로 구성됐다.

LG사이언스파크가 지난 9월 한 달간 진행한 DX아이디어톤 아이디어 공모에는 총 160여개 팀이 참가했다.

LG사이언스파크는 각 계열사의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통해 고객 가치 창출, 디지털 기술 활용 등에 대한 심사를 거쳐 6개 수상팀을 선정하고 상금을 수여했다.

수상팀은 물질과 물성 등 복잡한 정보가 포함돼 있는 화학 계열 논문과 특허를 하루에 1000건씩 분석해 연구자가 원하는 정보를 추출할 수 있는 화학 분야 특화 인공지능 모델, 공정의 설비 불량 진단 시간을 기존 1~2시간에서 1분으로 단축시키는 빅데이터 자동 분석 기술 등의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LG그룹은 사업화가 가능한 아이디어를 최종 선정해 관련 사업부서에 전달하고 사업성 검토를 거쳐 실행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디지털 전환 속도를 높이기 위한 각 계열사의 추진 사례를 공유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LG이노텍은 LG AI연구원과 함께 특허 5만건을 4시간만에 분석해 연구에 필요한 핵심 정보를 빠르고 정확하게 추출하는 AI 문장 인식 모델을 선보였다. LG CNS는 국내 최초로 한국영어교육학회의 영어교육 인증을 받은 AI 기반 영어교육 프로그램 ‘AI 튜터’ 개발 사례를 소개했다.

이 밖에 LG사이언스파크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사회에 공헌한 이들에게 ‘DX 특별상’을 수여하기도 했다.

DX 특별상을 받은 LG CNS 아키텍처최적화팀은 지난 7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시스템 장애 해결에 무상으로 참여해 안정적 백신 예약을 도왔다.

글로벌 석학 세미나 시간에는 ‘이노베이터 메소드’의 저자이자 디지털 전환 전략 분야의 글로벌 석학인 네이선 퍼(Nathan Furr) 프랑스 인시아드 경영대학원 교수가 ‘디지털 전환을 통해 새로운 사업 기회 발굴’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이삼수 LG사이언스파크 최고디지털책임자(CDO)는 “LG의 디지털 전환은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만들어가는 변화”라며 “끊임없이 도전하는 조직문화가 변화를 이끄는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관련태그

#LG

#LG사이언스파크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