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K스토아, 협력사에 ‘미세플라스틱 시험’ 지원···ESG 경영 박차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SK스토아 제공

SK스토아는 홈쇼핑업계 최초로 협력업체에 ‘미세플라스틱 시험’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미세플라스틱은 유엔환경계획(UNEP)이 2014년 전 세계 10대 환경문제 중 하나로 발표할 만큼 심각한 환경저해요소로 꼽힌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도 화장품과 생활 화학제품(세탁세제·섬유유연제 등)에 미세플라스틱을 사용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미세플라스틱 포함 여부를 검사하는 등 개선책 마련에 힘쓰고 있다.

이에 SK스토아는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하 KCL)과 함께 미세플라스틱 시험 서비스를 지원한다.

KCL은 건설 재료, 생활용품, 환경 분야 제품 등의 시험 검사 및 인증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시험·인증기관이자 미세플라스틱을 시험할 수 있는 국가공인시험기관이다. SK스토아는 지난 2018년 KCL과 상품 판매 안정성 확보 및 품질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진행했으며 올해 3월 친환경 서비스로 협약 범위를 넓힌 바 있다.

SK스토아는 협력업체가 KCL에 ‘미세플라스틱 시험’을 의뢰하면 지원대상 여부를 확인하고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돕는다. 해당 비용은 모두 SK스토아가 부담한다.

김정우 SK스토아 경영지원그룹장은 “ESG 경영은 지속 가능한 발전을 추구하는 기업의 가치이자 경쟁력이 됐다”며 “정부의 친환경 정책에 따른 유통 경쟁력을 강화하고 SK스토아에서 판매하는 제품이라면 무엇이든 고객이 믿고 살 수 있도록 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민지 기자 kmj@

관련태그

#esg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