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국타이어 압도적 기술력 ‘포르쉐’ 사로잡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개발단계에서부터 출시까지 극한의 테스트 진행
2015년부터 스포츠카 메이커 포르쉐 인연 이어가
마칸·카이엔·타이칸 등 신차용 타이어 파트너십
타이칸 OET, 최고의 전기차용 타이어 기술력 입증

이미지 확대thumbanil

포르쉐와 한국타이어의 인연은 2015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한국타이어는 크로스오버 SUV 모델 ‘마칸(Macan)’에 ‘벤투스 S1 에보2 SUV’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며 포르쉐와 처음 파트너십을 맺었다.

세계적인 스포츠카 ‘포르쉐’의 내구 테스트는 혹독하기로 명성이 자자하다. 개발단계에서부터 최종 완성차로 출시하기까지 극한의 한계를 뛰어넘는다. 북극의 영하 40도와 영상 90도까지 견디는 온도 시험과 내구성 테스트를 무사히 통과해야 한다.

또 공력음향 풍동 테스트도 피할 수 없는 필수적인 과정으로  공기역학 전문가를 비롯해 차체 전문가, 인체공학자 등 다양한 분야 디자이너들이 머리를 맞댄다. 이러한 과정에 눈에 띄는 브랜드는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이다.

포르쉐를 비롯한 글로벌 톱 자동차 메이커가 한국타이어와 파트너십을 체결하는 이유는 간단하다. 한국타이어는 글로벌 수많은 모터스포츠를 통해 한계를 넘나드는 극한의 조건에서 최고의 기술력을 입증하고, 브랜드 위상을 높이고 있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한국타이어는 포르쉐 최초 고성능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한다.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특히 모터스포츠에 사용되는 레이싱 타이어는 고속·고온·고압 등 극한의 상황에서 견딜 수 있는 강력한 성능이 요구되며 결국 글로벌 탑 티어의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로 인정받게 된 것.

한국타이어는 글로벌 최고의 자동차 메이커와 함께 최상위 기술력을 끊임없이 입증하고 있다. 특히 올해 한국타이어는 포르쉐의 4도어 스포츠 세단 ‘파나메라’에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S1 에보 Z(Ventus S1 Evo Z)’를 신차용 타이어(OET)로 공급한다.

포르쉐와 한국타이어의 인연은 2015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한국타이어는 크로스오버 SUV 모델 ‘마칸(Macan)’에 ‘벤투스 S1 에보2 SUV’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며 포르쉐와 처음 파트너십을 맺었다.

이어 2019년 슈퍼 프리미엄 SUV 모델 3세대 ‘카이엔(Cayenne)’까지 포르쉐 SUV 모델들에 대한 공급을 연이어 성사시키며 기술력에 대한 신뢰를 한 몸에 받았다.

2020년 ‘타이칸(Taycan)’에도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며 포르쉐의 파트너로 굳건하게 자리매김하기 시작했다. 포르쉐가 최초로 선보이는 고성능 전기 스포츠카 모델과 함께 한다는 것은 그만큼 의미가 크다.

처음으로 발표하는 모델인 만큼 완성차의 모든 혁신 기술력이 집약된 차량이기에 그에 걸맞은 파트너를 선정하기 때문이다. 즉, 한국타이어는 새로운 트랜드인 전기차 분야에서까지 최고의 전기차용 타이어 기술력 및 품질 경쟁력을 입증 받은 것이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2019년 슈퍼 프리미엄 SUV 모델 3세대 ‘카이엔(Cayenne)’까지 포르쉐 SUV 모델들에 대한 공급을 연이어 성사시키며 기술력에 대한 신뢰를 한 몸에 받았다.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그리고 2021년 포르쉐의 본격적인 고성능 스포츠 모델 ‘718 박스터(718 Boxster)’에 까지 비즈니스 영역을 확장하며 글로벌 최상위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다시 한 번 알렸다.

포르쉐 고성능 스포츠카는 세계 최고의 드라이빙 성능과 다이내믹한 스포츠 운동 능력을 보유하고 있기에 주행 중 퍼포먼스를 최대로 발휘하기 위해서는 타이어의 성능이 특히 중요하다. 한국타이어는 글로벌 최상위 기술력을 기반으로 포르쉐 스포츠카의 고속 주행성능을 완벽하게 구현시킨 것이다.

여기에 포르쉐의 강력한 스포츠카 DNA가 담긴 신형 ‘파나메라’에도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면서 고성능 스포츠카에 최적화된 설계를 갖춘 한국타이어의 고성능 타이어 기술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신차용 타이어 공급은 타이어 기업의 기술력을 가장 잘 보여줄 수 있는 지표다. 완성차의 까다로운 검증 과정을 거쳐야 하기에 타이어의 기술력과 품질을 증명할 수 있기 때문이다.

개발 기간 동안 어느 한 과정이라도 완성차 브랜드의 완벽한 요구 조건을 충족시키지 못하면 공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계약 체결을 위해 개발 여부 검토, 시험용 설비 제작, 샘플 제품 생산, 피드백을 반영한 스펙 수정, 생산 시스템 검증, 양산 평가 등 여러 차례에 걸쳐 검증 과정을 마쳐야 한다.

일찍부터 한국타이어는 지속적인 R&D 혁신을 기반으로 초고성능 타이어 기술력 확보에 집중하며 독일 3대 프리미엄 브랜드의 고성능 모델부터 프리미엄 스포츠카 브랜드 등 46개 완성차 브랜드 320여 개 차종과 파트너십 확장하며 기술력을 쌓아왔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한국타이어가 모터스포츠에 사활을 거는 이유는 한계를 넘나드는 극한의 조건에서 최고의 기술력을 입증하고, 브랜드 위상을 높일 수 있기 때문이다.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프리미엄 브랜드의 고성능 모델을 만족시킬 초고성능 타이어 기술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연구개발은 필수”라며 “앞으로도 핵심 연구시설인 ‘한국테크노돔’을 비롯해 전 세계 각 대륙에 위치한 4개의 연구소(미국, 독일, 중국, 일본)로 구축한 글로벌 하이테크 R&D 네트워크를 통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최고의 타이어 기술력을 확보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