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소셜 캡처]퀴어축제 논란 재점화 “민주주의에서 자유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성소수자들의 축제인 퀴어축제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지난달 25일 서울시에서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의 비영리법인 신청을 불허 처분했기 때문인데요.

참여자의 과도한 노출, 행사 중 성기를 묘사한 제품 판매 등 실정법 위반 소지 행위와, 사회적 갈등으로 인한 충돌 예방을 위해 대규모 행정력 투입이 불가피하다는 것이 서울시에서 밝힌 불허 이유입니다.

서울시는 우선 과도한 노출을 경범죄처벌법 위반으로 판단했습니다. 또한 과거 퀴어축제에서 판매했던 여성의 성기 모양 쿠키와 풀빵은 음화반포 및 제조로 본 것.

대다수의 네티즌들은 서울시의 결정을 환영했습니다.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는 서울시의 결정에 입장문을 내고 즉시 반박했습니다. 이승한 대중문화 칼럼니스트도 서울시의 SNS를 통해 서울시의 결정을 비판했습니다.

퀴어축제를 둘러싼 잡음,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나요?

이석희 기자 seok@

관련태그

#퀴어축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