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오후 9시까지 서울 743명 확진···사흘 연속 700명 넘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목요일인 16일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21시간 동안 서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743명으로 잠정집계됐다고 서울시가 밝혔다.

이 중 해외 유입은 8명이고 나머지 735명은 국내 감염이었다.

같은 시간대로 비교해 전날(15일) 706명보다는 37명, 지난주 목요일(9일) 667명보다 76명 많다. 하루 전체 확진자 수 최종집계치로는 15일이 역대 2위인 719명이었고, 9일이 670명이었다.

서울의 하루 확진자 수는 올여름 4차 유행이 시작된 이래 급증해 7월 6일(582명)과 13일(637명), 지난달 10일(660명)과 24일(677명), 이달 14일(808명)까지 5차례 최다 기록을 경신하는 등 확산세를 이어 가고 있다. 특히 14일부터 16일까지 최근 사흘 연속으로 700명이 넘었다..

16일 오후 9시 기준 서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8만9천826명으로 잠정집계됐다. 이날 하루 전체 확진자 수 최종집계치는 다음날인 17일 0시 기준으로 정리돼 오전에 발표된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