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韓 수소 드림팀]박정원 두산 회장 “수소 발전시장 주도, 터빈·드론 영역 확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Korea H2 Business Summit’ 창립총회 참석
“협의체 우리나라 수소경제 발전 구심점 기대”

이미지 확대thumbanil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사진=윤경현 기자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이 8일 킨텍스에서 개최된 ‘Korea H2 Business Summit’ 창립총회에 참석한 자리에서 “세계 1위로 성장한 우리나라 수소 발전시장을 주도해왔다”며 “터빈, 드론과 같은 분야로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두산은 생산과 활용 전반에 걸쳐 수소 비즈니스를 펼치고 있다”며 수소 생산, 활용 등 핵심 역량을 집중해 적극 육성하겠다고 강조했다.

박 회장은 “그린수소 생산, 수소 액화플랜트 등에서 핵심역량을 확보하면서 적극 키워 나갈 계획”이라며 “본 협의체가 우리나라 수소경제 발전의 구심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이날 박 회장은,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최정우 포스코 회장,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김동관 한화그룹 사장, 정기선 현대중공업 부사장 등 창립총회 참석자들은 총회 직후 수소모빌리티+쇼를 함께 관람하며 각 그룹사에서 전시한 제품을 상세히 살폈다.

한편 두산그룹은 ㈜두산 퓨얼셀파워BU, 두산퓨얼셀,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DMI) 등 3개 계열사가 참여하는 이번 전시회에서 수소, 전기, 열을 동시에 생산하는 트라이젠(Tri-gen)과 발전·건물·주택용 연료전지, 수소드론 등 다양한 친환경 에너지 기술을 공개했다.

경기(일산)=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