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금감원, KB저축은행에 “가계대출 관리 강화하라” 경고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금융당국이 KB저축은행이 가계신용대출의 건전성 관리를 강화하라는 경영유의 조치 등을 받았다.

7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지난달 31일 KB저축은행에 경영 유의사항 4건, 개선사항 1건을 통보했다.

KB저축은행은 지난해 7월 출시한 가계신용대출 상품의 한도를 올리고 금리를 할인하는 방식 등으로 대출 규모를 키워왔다. 이 과정에서 상품위원회의 검토를 거치지 않고 소관 본부장 전결로 대출 한도와 금리를 변경하도록 했다.

이에 대해 금감원은 지나치게 공격적인 한도 상향과 금리 할인 정책을 지속하면 가계신용대출의 건전성과 수익성 악화 등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KB저축은행은 지난해 12월 말 기준 대출금 등 위험가중자산이 급증해 자기자본비율(BIS)이 지속해서 떨어졌지만, 구체적인 관리 방안과 자본 확충 계획 등을 마련하지 않았다는 점도 지적받았다.

금감원은 “위험가중자산 급증에 상응하는 중장기 리스크관리 방안을 설정하고 경기 변동이나 기타 영업 여건 악화 등을 대비한 구체적인 계획을 마련해 이행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앞서 SBI저축은행과 OK저축은행 등 대형 저축은행들도 위험가중자산 급증에 대비해 위험 관리를 강화하라는 내용의 금감원 조치를 받은 바 있다.

한재희 기자 han3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