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가계대출 9.7조원 증가···7월 기준 역대 최고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정부 규제에도 주담대 6.1조원 늘어
신용대출도 공모주 청약 등으로 확대
기업대출 역시 증가폭 커져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한국은행 제공

가계대출 증가규모가 또 커젔다. 7월 증가액 기준으로 2004년 이후 가장 큰 폭 증가다. 정부의 가계대출 규제에도 주택담보대출 규모가 늘면서 증가폭이 확대됐다. 기업대출 역시 7월 증가액 기준 2009년 이후 가장 큰 폭으로 증가했다.

한국은행이 11일 발표한 ‘2021년 7월중 금융시장 동향’을 보면 은행 가계대출(정책모기지론 포함)이 9조7000억원 증가했다. 전월 6조3000억원과 비교해 증가폭이 큰 폭으로 확대됐다. 7월말 대출 잔액은 1040조2000억원이다.

한은은 주택담보대출이 6조1000억원 늘었는데 주택매매 및 전세거래 관련 자금수요가 늘어난데다 집단대출 취급도 지속되면서 증가규모가 확대됐다고 분석했다. 이는 7월 증가액 기준으로 지난 2015년 7월 6조4000억원 다음으로 큰 폭 증가다.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758조4000억원이다.

은행 전세자금대출 증가규모를 보면 지난 5월 2조3000억원, 6월 2조2000억원, 7월 2조8000억원을 기록했다.

기타대출은 3조6000억원으로 에스디바이오센서, 카카오뱅크, HK이노엔 등 공모주 청약 관련 자금수요 등의 영향으로 신용대출을 중심으로 증가규모가 상당폭 확대됐다.

기업대출 역시 증가폭이 커졌다. 7월 기업대출은 11조3000억원 늘어 대출 잔액은 1033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전달 5조1000억원 증가폭보다 큰 폭으로 늘어났다.

대기업대출이 분기말 일시상환분 재취급 등으로 증가전환했고 은행과 정책금융기관의 금융지원, 부가가치세 납부 관련 자금수요 등으로 중소기업 대출이 9조1000억원 늘어 지난 2020년 7월 이후 7월 기준 가장 큰 폭으로 늘었다.

한재희 기자 han3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