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카드·한국기술신용평가, 신용정보업 예비허가 취득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금융위원회 제공

신한카드와 한국기술신용평가가 금융당국으로부터 신용정보업 영위를 위한 에비허가를 받았다. 이번 예비허가는 지난해 8월 개정신용정보법 시행에 따른 신용정보업 세분화와 진입규제 완화 이후 최초다.

금융위원회는 13일 오후 정례회의를 열고 신한카드와 한국기술신용평가의 신용정보업 예비허가를 결정했다.

신한카드는 보유 가맹점 결제정보 등을 활용해 개인사업자신용평가업을 영위할 목적으로, 한국기술신용평가는 모회사인 위즈도메인의 특허정보 데이터 등을 활용한 기업의 신용상태와 기술가치를 평가하는 기술신용평가업을 위해 예비허가를 신청했다.

금융위 관계자는 "2개사 모두 대주주 적격성 등 신용정보법령상 요건을 구비해 서비스를 영위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했다"며 "이번 예비허가로 개인사업자와 기술기업 등에 대한 보다 정교하고 다양한 신용평가체계가 마련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신청 기업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신속하게 심사절차를 진행하고, 신규 허가신청도 매월 계속해 접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