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국제 유가 상승에 수출·수입 물가 동반 상승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수출물가 7개월 연속 상승
수출물가지수 2014년 3월 이후 최고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한국은행 제공

국제 유가 상승 등의 영향으로 수출물가가 7개월 연속, 수입물가는 2개월 연속 상승했다.

한국은행이 14일 발표한 ‘2021년 6월 수출입물가지수’에 따르면 수출물가지수는 107.12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14년 3월 108.53 이후 최고치다.

수출물가는 석탄 및 석유제품, 컴퓨터, 전자 및 광학기기 등이 올라 전월대비 0.7%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12.7% 상승했는데, 이는 2009년 3월 17.4% 이후 가장 큰 상승이다.

농림수산품이 전월대비 2.1% 상승했으며 공산품 가운데 화학제품은 내렸으나 석탄 및 석유제품, 컴퓨터, 전자 및 광학기기 등이 상승을 이끌었다.

환율효과를 제외한 계약통화기준 수출물가는 전월대비 0.9%, 전년동월대비로는 20.8% 상승했다.

수입물가지수는 115.43을 기록했다. 2014년 9월 115.77 이후 최고 기록이다. 수입물가는 국제유가 상승 영향으로 원재료와 중간재 등이 올라 전월대시 2.3% 상승했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지난해 기저효과 영향으로 14.0% 상승하며 큰 폭의 상승세를 지속했다.

원재료의 경우 광산품을 중심으로 전월대비 6.4% 올랐고 중간재는 석탄 및 석유제품, 제1차금속제품 등이 올라 전월대비 1.0% 상승했다.

계약통화기준 수입물가는 전월대비 2.6% 상승했으며 전년동월대비로는 21.8% 올랐다.

김영환 물가통계팀장은 “수입물가가 국내 소비자물가를 자극할 가능성은 생산 비용 상승 측면에서 고민해야 할 부분”이라며 “원자재와 중간재 중심으로 오르는 상황이어서 생산 비용 측면에서 비용 상승 압력이 될 것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재희 기자 han3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