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교보생명, 보험업계 최초로 마이데이터 본허가 신청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편정범(오른쪽) 교보생명 대표이사 사장과 황철주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이사장이 지난 7일 서울 종로구 교보생명 빌딩에서 열린 교보생명과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MOU 체결식 이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교보생명

지난달 금융마이데이터 사업 예비허가를 획득한 교보생명이 보험업계에서 가장 발 빠르게 본허가 신청을 완료 했다.

8일 교보생명은 이같이 밝히며 마이데이터 사업 추진을 위해 스타트업과의 협력에도 나선다고 밝혔다. 교보생명은 지난 7일 인슈어테크 및 데이터 기반의 혁신적인 스타트업과 협업해 고객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KoEF와도 제휴했다.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은 중소벤처기업부 등이 출연해 만든 비영리 재단법인으로, 청년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기업가정신을 고취하기 위한 멘토링, 청년창업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 두 회사 이번 업무제휴 이후 협의체를 구성해 금융마이데이터 서비스 아이디어를 공동으로 발굴하고 유망 스타트업 육성 지원 및 투자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진행해나갈 예정이다.

교보생명은 이에 앞서 올해 초에는 금융마이데이터 기반의 고객 맞춤형 금융교육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교보증권 및 서울대학교 경영연구소와 금융생활지수를 공동 개발했으며, 교보문고,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 대산문화재단, 교보교육재단과도 협업 체계를 구축한 바 있다.

교보생명은 향후 고객 금융이해도를 기반으로 한 체계적인 금융교육서비스에 인문학적인 요소를 담은 콘텐츠 제작 등 고객 밀착형 서비스도 준비하고 있다. 또한 생애 설계 기반의 자산관리 서비스도 계획하고 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현업의 아이디어와 우수 스타트업 발굴을 통해 혁신적인 금융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출시하는 것이 목표”라며 “공공의료 마이데이터 분야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