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네이버-카카오, 27일부터 코로나19 잔여백신 예약 서비스 제공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카카오.

27일부터 네이버와 카카오톡을 통해 잔여백신을 조회하고 당일 접종 예약을 할 수 있게 된다.

네이버와 카카오는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과 협력해 27일 오후 1시부터 코로나19 잔여백신 당일예약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네이버는 자사 네이버앱과 네이버지도앱, 네이버 모바일 웹을 통해 ‘우리동네 백신알림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용자가 잔여백신, 백신당일예약, 노쇼백신 등으로 검색할 시 잔여백신의 실시간 예약 및 알림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용자는 실시간으로 잔여백신의 수량을 확인하거나 미리 백신접종 위탁의료기관을 등록해두면 잔여백신 발생 시 알림을 받고 접종 예약까지 할 수 있다. 잔여백신 당일 예약은 예약 신청 순서대로 완료되며 접종 백신은 아스트라제네카다.

카카오톡에서는 카카오 #탭의 잔여백신탭에서 인근 위탁 의료기관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잔여 백신을 보유한 위탁의료기관의 정보는 카카오맵과 연동돼 지도 형태로 노출된다.

잔여백신 접종 희망자는 위탁의료기관을 선택하고 예약하기를 누른 뒤 필요 정보에 대한 수집 동의와 인증을 거치면 된다. 카카오는 이용자가 위탁의료기관을 직접 선택한 뒤 해당 기관에서 잔여 백신이 발생하면 즉시 알 수 있도록 카카오톡 알림 기능도 제공한다.

정은경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장은 “예방접종을 받으시면 코로나19 감염 가능성과 사망 위험 모두들 대폭 줄일 수 있다”며, “이번 시스템 개편을 통해 보다 많은 국민이 예방접종에 참여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네이버는 코로나19에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편리하게 전달하기 위해 생활밀착형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국민 건강에 직결되는 백신 예방접종 관련 서비스를 고도화해 코로나19를 다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는 “코로나19 백신 잔량 폐기를 최소화하고 접종률을 늘리는데 카카오의 기술과 플랫폼이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앞으로도 국민의 생명과 직결된 일에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기자 le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