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인크로스, 1분기 영업이익 38억원···전년比 132%↑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SK그룹의 디지털 광고전문기업 인크로스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38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32.3% 증가했다고 11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105억원으로 53.9% 늘었고 당기순이익은 32억원으로 134% 증가했다.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분기 기준 사상 최대 실적이다.

사업 부문별로 보면 미디어렙 부문은 게임 업종과 쇼핑·수송 업종 광고 집행이 늘며 실적이 성장했다. 전년 동기 대비 취급고는 66.0%, 매출 49.4%의 성장률을 보였으며 영업이익은 무려 114.9% 증가했다.

애드 네트워크 사업부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4.3%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흑자 전환했다. 회사 측은 대표적인 국내 동영상 광고 네트워크 플랫폼인 다윈에 대한 신규 광고주들의 관심이 지속되면서 전년 대비 집행 물량이 늘었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과 함께 추진하고 있는 ‘티딜(T deal)’ 사업 부문은 1분기 약 172억원의 판매액을 기록했다. 이는 2020년 연간 판매액에 근접한 수치다. 티딜은 SK텔레콤의 AI 기술과 문자메시지, 커머스가 결합한 사업이다.

이재원 인크로스 대표는 “광고시장 비수기인 1분기에 전 사업부문에서 높은 실적 성장을 이룬 것은 매우 고무적인 일”이라며 “2분기에도 주요 광고주의 활발한 디지털 광고 집행이 예상되는 가운데 티딜의 판매액 역시 매 분기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허지은 기자 hur@

관련태그

#인크로스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