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교통안전 공익제보단 5000명 확대운영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한국교통안전공단, 이륜차 교통사고 감소위해 공익제보단 2천명 추가모집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용복)은 “5월 3일(월)부터 이륜차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교통안전 공익제보단’ 2000명을 추가 모집한다”고 밝혔다

공익제보단은 코로나19 확산과 배달문화 정착으로 증가한 이륜차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지난해 5월부터 활동을 시작했고, 2021년에는 1차 모집에서 선정된 3000명의 제보단이 올 2월부터 전국에서 활동 중이며, 월평균 제보건수가 전년대비 약 2.6배 증가해 매월 약 1만5000건을 제보하고 있다.

공단은 이륜차 교통사고 예방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2021년 교통안전 공익제보단을 최대 5000명까지 확대하고, 공익제보가 경고·과태료 등 처분으로 이어진 경우, 월 20건 이하로 한정해 1건 당 최대 1.4만원의 포상금을 지급한다.

한편, 이륜차 배달서비스 증가에 따라 2020년 이륜차 교통사고 사망자수는 525명이 발생해 전년대비 27명이 증가하였으며, 신호위반·과속·인도주행 등 난폭운전과 휴대폰 사용 등 부주의한 운전이 사고원인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공익제보단 모집은 3일부터 31일까지 총 29일간 진행되며, 자세한 내용은 한국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성배 기자 ks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