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백신주권 확립 앞장’ 박만훈 SK바이오사이언스 부회장 별세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故 박만훈 SK바이오사이언스 부회장

한국 백신주권 확립에 앞장선 박만훈 SK바이오사이언스부회장이 25일 별세했다. 향년 64세.

고인은 1957년 서울에서 태어나 2008년 SK케미칼 생명과학연구소 바이오 실장으로 영입됐다. 이후 SK케미칼 생명과학연구소장을 거쳐 SK케미칼의 제약바이오부문 사장과 최고기술책임자(CTO)를 겸직하고 SK바이오사이언스 부회장을 역임했다.

고인은 백신 연구개발(R&D)을 통해 SK케미칼 백신 사업의 성장을 견인하며 지금의 SK바이오사이언스로 키우는 데 초석을 놨다. 사노피 파스퇴르와의 차세대 폐렴 백신 공동개발 계약, 빌앤멀린다게이츠 재단과의 장티푸스 백신 개발 협력 등이 대표 사례다.

특히 세포배양 기술을 바탕으로 백신 개발과 국산화를 통해 국내 백신 주권 확립에 앞장선 것은 고인의 업적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의 자체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위탁생산에 쓰이는 핵심 기술 역시 생전에 고인이 확립한 세포배양 기술로 알려져있다.

SK바이오사이언스 측은 “고인과 유가족의 뜻에 따라 장례는 간소하게 치르기로 했다”며 “조화와 조문은 정중히 사양한다”고 밝혔다.

장례식장은 분당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2층 2호실이며 발인은 27일이다. 유족으로는 배우자 이미혜씨가 있다.

김민지 기자 km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